>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그것만이 내 세상’ 최성현 감독 “박정민, 대체 불가능한 배우”

기사입력 2018.01.04 10:46:44 | 최종수정 2018.01.04 17:42:0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박정민 사진=JK필름

[MBN스타 신미래 기자] ‘그것만이 내 세상’ 박정민이 서번트증후군 동생 진태를 섬세한 연기와 치열한 노력으로 특별한 캐릭터로 만들어냈다.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감독 최성현)은 주먹만 믿고 살아온 한물간 전직 복서 조하와 엄마만 믿고 살아온 서번트증후군 동생 ‘진태’, 살아온 곳도, 잘하는 일도, 좋아하는 것도 다른 두 형제가 난생처음 만나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히말라야’ ‘공조’까지 흥행 연타석을 이어가고 있는 JK필름의 2018년 첫 작품이자 세대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 이병헌, 윤여정, 박정민의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 박정민이 섬세한 연기와 각고의 노력으로 서번트증후군 캐릭터를 완성해냈다.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 엄마만 믿고 살아온 서번트증후군 동생 진태 역을 맡은 박정민은 말투와 몸짓, 외형적 특징까지도 완벽히 역할에 녹아든 모습으로 극에 몰입을 더할 예정이다. 박정민은 서번트증후군 관련 책과 다큐멘터리를 찾아보며 “네~”를 연발하는 독특한 말투와 휴대폰과 게임기를 쥐는 손동작 등 진태만의 말투와 몸짓을 만들어냈다.

또한 집에서 아버지의 옷을 의상으로 가져온 것은 물론 안경점에서 직접 고른 안경, 외출할 때마다 늘 메는 작은 크로스백까지 소품을 하나하나 심혈을 기울여 선정하는 섬세한 노력으로 엉뚱하고 사랑스러운 진태의 매력을 한층 더했다. 뿐만 아니라 음악을 듣는 것만으로 피아노를 완벽하게 연주하는 진태 캐릭터를 위해 촬영 3개월 전부터 끊임없는 연습을 거쳐 고난도의 피아노 연주 장면을 소화해내 영화 속 모습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에 연출을 맡은 최성현 감독은 “캐릭터를 완성하기 위해 미친 듯이 노력했다. 정말 대체 불가능한 배우다”라며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한 박정민의 치열한 노력을 전했다. 이처럼 남다른 노력으로 서번트증후군 동생 진태 캐릭터를 완벽하게 표현해낸 박정민의 특별한 연기는 ‘그것만이 내 세상’의 웃음과 감동을 배가시키며 극장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은 오는 17일 개봉 예정이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故 최은희 ‘애도의 물결’ [MBN포토]
故 최은희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최은희 빈소 [MBN포토]
박해진-김현진, `잘생김`묻은 하트 미소 [MBN포토]
 
故 최은희 ‘편히 쉬소서’ [MBN포토]
故 최은희 ‘아름다운 미소만 남기고’ [MBN포토]
천의 얼굴을 가진 데뷔 12년 차 `명품 배우` 박해진..
김현진, `잘생김 뿜뿜` [MBN포토]
 
‘은막의 스타’ 故 최은희, 별이 되다 [MBN포토]
원로배우 최은희 별세 [MBN포토]
박해진,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오연서, `과자만 들고 있어도 화보` [MBN포토]
 
故 최은희 ‘영정 사진 속 환한 미소’ [MBN포토]
故 최은희 빈소가 마련된 장례식장 [MBN포토]
오연서, `놀란 토끼눈으로 손인사` [MBN포토]
`유정 선배` 박해진, `제 팝콘 드실 분~` [MBN포토]
 
故 최은희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최은희 빈소 [MBN포토]
박해진-김현진, `잘생김`묻은 하트 미소 [MBN포토]
박기웅, `팝콘 드실 분 손~`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