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역대급 스케일”…라이언 레이놀즈가 ‘6언더그라운드’서 보여줄 색다른 액션(종합)

기사입력 2019.12.02 12:19:42 | 최종수정 2019.12.02 17:33:1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6언더그라운드’ 마이클 베이 감독, 라이언 레이놀즈, 멜라니 로랑, 아드리아 아르호나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6언더그라운드’가 역대급 액션으로 화려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2일 오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 서울에서는 영화 ‘6 언더그라운드’의 제작발표회가 개최된 가운데 마이클 베이 감독, 라이언 레이놀즈, 멜라니 로랑, 아드리아 아르호나, 이안 브라이스 프로듀서가 참석했다.

‘6 언더그라운드’는 애초에 존재하지 않았던 것처럼 과거의 모든 기록을 지운 여섯 명의 정예요원, 스스로 ‘고스트’가 된 그들이 펼치는 지상 최대의 작전을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다.

죽음을 위장해 세상에 없는 존재로 다시 태어난 고스트 팀은 자신의 이름을 버리고 오직 숫자로 불리우며 제약도, 한계도 없이 목표만을 쫓는 최정예 작전팀이다.

‘6 언더그라운드’에서 천재적인 지능의 억만장자이자 막대한 부를 활용해 지상 최대의 작전을 수행할 고스트 팀을 만드는 리더 역할을 맡은 라이언 레이놀즈는 “영화는 남성스러우면서도 스케일 큰 액션이 담겨 있다”라며 작품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멜라니 로랑도 “다 만들어진 영화를 봤을 때 너무 좋았다”라며 “누가 신이 더 많다는 게 문제가 아니다. 함께 하고 있지 않지만 다른 배우들의 감정선도 많았다. 우리는 액션신이 많은 슈퍼히어로 물을 좋아하는데 (‘6언더그라운드’ 속 인물들은) 훌륭한 인간들 아닌가 싶다”며 라이언 레이놀즈의 말에 공감했다.

‘6 언더그라운드’를 연출한 마이클 베이 감독은 ‘트렌스포머’ 시리즈, ‘아마겟돈’ ‘진주만’ 등을 연출한 바 있다. 극장에서 보는 영화가 익숙한 그는 넷플릭스와 손잡은 이유에 대해 “물론 아쉬운 점이 있다. 저는 빅 스크린, 빅 스케일, 빅 시네마 세상에 익숙한 사람이다. (그러나) 현재 세상이 변하고 있다. 3, 4년 간 산업이 변화했다. 우리도 적응해야 한다. (대중들은) 이런 콘텐츠를 다르게 소비한다. 넷플릭스에서 많은 투자를 했다. 넷플릭스는 새로운 작품 만드는 것에 관심이 있었고, 훌륭한 작품을 만들 수 있었다. 재미있는 영화를 만들었다”라며 변화된 영화 시장을 언급했다. 아울러 그는 “ 한편으로 영화가 죽어간다고 생각하는데 슬픈 감정이 든다. TV를 큰 거사면 어떤가”라고 너스레 떨어 웃음을 안겼다.

또 그는 가장 공들인 부분에 대해 “피렌체 도시에서 촬영을 진행할 수 있도록 설득한 것이다. 1200년 간 허락하지 않기에 상당히 많은 힘이 들어갔다”라며 이색적인 배경에서 촬영을 진행했다며 기대를 당부했다.

이에 멜라리 로랑은 로케이션 중 진행된 카 체이싱 액션에 대해 “실제 거리에서 촬영했다. 액션신에서 본 적 없는 새로운 경험이다. 실제 로케이션에서 실제 촬영을 진행했다”라며 색다른 경험에 즐거웠다고 털어놨다.

이어 아드리아 르호나는 “차 추격신이 어려웠다. 다른 분들은 액션신이 많아 다를 수 있지만 저는 어려웠다 .차에 갇혀 있고 엄청난 속도에서 연기를 해야했다. 정신이 없는 와중에 재미있으면서도 신났다. 감독님이 직접 촬영하는 것을 본 적 없어 흥미로웠다”고 덧붙였다.

라이언 레이놀즈도 “차 추격전도 즐거웠고 보트, 홍콩신도 즐거웠다. 액션신이지만 재미있게 찍을 수 있었다. 40대가 되어서 그런지 1대1 싸우는 부분이 힘들더라. 액션은 좋아하고 보는 것도 좋아해 즐겁게 찍었다”라며 화려한 액션신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카 체이싱부터 다양한 도구로 펼치는 화려한 액션신은 ‘6언더그라운드’의 최대 볼거리. 마이클 베이가 어떤 감각적인 연출을 선보일지 기대가 모아진다. 오는 13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박진영X화사, 비닐의상 입고 댄스..파격+아찔 [포토..
2019 ‘마마’ 박보검, 물 흐르듯 진행 [포토]
트와이스 정연, 상받고 소리질러 [포토]
김양 ‘섹시한 매력은 덤~’ [포토]
 
트와이스, 이 비주얼 실화? [포토]
박보검, 진행도 잘하고 얼굴도 잘생기고 [포토]
달라 달라~있지, 흥 넘치는 무대 [포토]
김양 ‘애교 가득 무대매너’ [포토]
 
BTS, 아미 고마워요 [포토]
2019 ‘마마’ 대상 방탄소년단, 무대도 월클 [포토..
트로트가수 김양 ‘시원한 가창력’ [포토]
김양 ‘신나는 트로트의 맛’ [포토]
 
방탄소년단 출격, 2019 ‘MAMA’ 불타오르네 [포토]
박진영X마마무, 이것이 바로 콜라보다 [포토]
김양 ‘최고랍니다~’ [포토]
한혜진 ‘주체할 수 없는 트로트 흥’ [포토]
 
2019 ‘마마’ 박보검, 물 흐르듯 진행 [포토]
트와이스 정연, 상받고 소리질러 [포토]
김양 ‘섹시한 매력은 덤~’ [포토]
한혜진 ‘열창으로 분위기 후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