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창훈 “누가 봐도 검사 직업 갖고 있는 사람이었으면 했다”(양자물리학)

기사입력 2019.08.13 12:16:26 | 최종수정 2019.08.13 17:27:0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양자물리학’ 이창훈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양자물리학’ 이창훈이 검사 연기를 위해 노력한 점을 털어놓았다.

13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는 영화 ‘양자물리학’(감독 이성태)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날 이창훈은 “검사라는 직업을 가진 직장인의 모습을 보여주려고 했다”라고 양윤석 역할을 위해 신경 쓴 점을 밝혔다.

이어 “그 사람들이 쓰는 용어를 쓰기 위한 말투가 있다”라며 “저도 조곤조곤하게 말하는데 제 평소 말투랑 큰 차이가 없었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누가 봐도 저 사람은 정말 저 직업을 갖고 일상을 지내는 사람이었으면 좋겠더라”라고 말했다.

이창훈은 “그런 사람이 욕망을 가졌을 때 드라마틱한 게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라고 덧붙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오서린 기자 dgill152@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