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수경X정가람, 갑자기 분위기 로맨스?…‘기묘한 가족’ 반전웃음 예고

기사입력 2019.02.07 13:20:10 | 최종수정 2019.02.07 17:25:1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수경 정가람 ‘기묘한 가족’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MBN스타 김솔지 기자] 영화 ‘기묘한 가족’에서 이수경과 정가람이 설렘 가득한 로맨스를 선보였다.

‘기묘한 가족’은 조용한 마을을 뒤흔든 멍 때리는 ‘좀비’와 골 때리는 가족의 상상초월 패밀리 비즈니스를 그린 코믹 좀비 블록버스터. 충무로의 블루칩 이수경과 정가람이 코믹하면서도 설레는 로맨스로 반전 웃음을 전할 예정이다.

매 작품 다채로운 변신을 하며 신인답지 않은 존재감을 발산했던 배우 이수경. 떠오르는 충무로의 샛별로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는 그녀는 ‘기묘한 가족’에서 주유소집 삼 남매 중 사랑둥이 막내딸 해걸 역을 맡았다.

이수경은 “시나리오를 읽고 ‘내가 기다리던 영화였구나’라고 생각했다. 내가 맡은 캐릭터 역시 여느 시골 소녀의 전형적인 모습과 굉장히 달라서 색다를 것”이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인다. 이수경은 쫑비에게 없던 인간미까지 끌어낼 정도로 톡톡 튀는 매력을 발산, 코미디 장르에 핑크빛 로맨스 분위기를 끼얹으며 신선한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4등’, ‘독전’ 등 전작에서 묵직한 연기를 펼치며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었던 배우 정가람이 이번엔 ‘기묘한 가족’의 쫑비 역을 맡아 연기변신에 성공했다. 쫑비는 좀비 자체를 모르는 시골 마을에 떨어져 체면을 구기고 마는 코믹 캐릭터.

정가람은 “배우로서 다양한 캐릭터를 모두 소화하고 싶은 욕심이 있던 와중에, 이런 역할이 들어왔다. 대본을 읽으면서도, 연기를 하면서도 너무 재미있었고 즐거웠다”고 밝혀 역할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기묘한 가족’은 오는 2월 13일 개봉 예정이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후지이 미나 ‘냉미녀 느낌으로’ [포토]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후지이 미나 ‘자체발광 꽃미소’ [포토]
후지이 미나 ‘꽃샘추위 녹이는 미소’ [포토]
효민 ‘전통의상 선물에 감동’ [MBN포토]
효민 ‘팬 목소리 경청’ [MBN포토]
 
후지이 미나 ‘수줍은 등장’ [포토]
후지이 미나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 갑니다~’..
효민 ‘베트남 전통의상 잘 어울리나요?’ [MBN포토..
효민 ‘하노이 밝히는 미소’ [MBN포토]
 
후지이 미나 ‘주차장도 런웨이로~’ [포토]
후지이 미나 ‘심쿵 손하트’ [포토]
효민 ‘베트남 팬들 반가워요~’ [MBN포토]
노랑풍선 든 베트남 현지팬들 ‘효민 보러 왔어요’..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효민 ‘베트남 현지팬 선물에 행복’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