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길구봉구, 24일 신곡 ‘다시, 우리’ 발표…직접 작사 참여(공식)

기사입력 2018.05.16 13:26:05 | 최종수정 2018.05.16 15:02:0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길구봉구 24일 신곡 ‘다시, 우리’ 발표 사진=뮤직웍스

[MBN스타 신미래 기자] 남성 듀오 길구봉구가 오는 24일 신곡을 발표한다.

길구봉구의 소속사 뮤직웍스 측은 16일 “길구봉구가 오는 24일 디지털싱글 ‘다시, 우리’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길구봉구는 지난해 9월 발매한 곡 ‘이 별’ 이후 8개월 만에 디지털싱글 ‘다시, 우리’로 컴백하게 됐다.

신곡 ‘다시, 우리’는 ‘바람이 불었으면 좋겠어’에서 길구봉구와 함께 공동 작곡, 작사했던 작곡가 이현승의 작품이다. ‘바람이 불었으면 좋겠어’가 1년째 차트를 역주행 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기대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또 신곡 ‘다시, 우리’는 길구봉구가 직접 작사에 참여하며 뮤지션의 면모도 드러냈다. 이곡은 이별한 남자의 마음이 마치 눈으로 보여지듯 현실적이고 솔직한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온라인 음원차트에서 길구봉구의 ‘이 별’, ‘바람이 불었으면 좋겠어’가 여전히 좋은 순위를 기록하며 저력을 과시하고 있는 상황에서 또 한번 새로운 기록을 세울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