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D-5’ 로이킴, 미리 본 ‘우리 그만하자’…이별 공감송 예고

기사입력 2018.09.13 16:24:32 | 최종수정 2018.09.13 17:41:4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로이킴 우리 그만하자

[MBN스타 손진아 기자] 로이킴이 신곡 ‘우리 그만하자’ 스토리 아트워크를 공개했다.

로이킴은 공식 SNS를 통해 신곡 ‘우리 그만하자’를 예고하는 컷툰 형식의 스토리 아트워크를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카페에서 테이블을 사이에 두고 마주 보고 있는 남녀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너의 눈동자엔 내가 이젠 없어서"라는 말풍선이 이별을 마주한 연인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어 두 번째 이미지 속 두 사람은 서로를 아련한 눈빛으로 바라보며 "우리 그만하자"라고 이별을 고하는 모습이다. 서로의 눈을 마주치지 못하고 있는 두 사람 사이 뭔가 모를 어색한 기류와 정적이 느껴진다.

특히, 두 번째 스토리 아트워크에는 로이킴의 신곡 "우리 그만하자"의 가사를 스포일러해 눈길을 끈다.

이별의 순간을 맞이한 연인의 모습을 그림으로 표현한 스토리 아트워크는 ‘우리 그만하자’의 분위기를 잘 녹여내며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내일(14일) 오후 3시에는 ‘우리 그만하자’의 마지막 스토리 아트워크가 공개될 예정이라 팬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로이킴은 18일 오후 6시 신곡 ‘우리 그만하자’로 7개월 만에 신곡으로 돌아온다.

신곡 ‘우리 그만하자’는 로이킴의 자작곡으로 앞서 공개된 ‘그때 헤어지면 돼’의 뒷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그때'가 찾아온 연인들이 소중했던 존재에게 이별을 고하는 현실적인 노랫말과 로이킴만의 특유의 감성적인 멜로디, 애절한 보이스가 어우러져 명품 '이별송'의 탄생을 예감케 한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