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엘튼 존, 故 조지 마이클 애도 “친구를 잃었다”

기사입력 2016.12.26 10:18:38


[MBN스타 이다원 기자] 팝가수 엘튼 존이 조지 마이클의 죽음을 애도했다.

엘튼 존은 26일(한국시각) 인스타그램에 “깊은 슬픔에 빠졌다. 내가 사랑하던 친구 한 명을 잃었다”는 글을 올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그는 “관대하고 착한 영혼을 지닌 훌륭한 아티스트가 세상을 떠났다. 그의 가족, 친구, 그리고 팬들과 스름을 함께하겠다”며 ‘조지 마이클 RIP(Rest In Peace)’를 해시태그했다.

조지 마이클은 25일 자신의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 향년 53세. 사망 원인에 대해선 알려지지 않았다.

이다원 기자 edaone@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오늘의 이슈] 자로 “세월호, 잠수함과 충돌해 침몰” 주장'

[오늘의 포토] 설현 '속옷도 패션'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동욱 `저승사자는 역시 올블랙 패션` [MBN화보]
박서준 `팬 이름 부르며 머리 쓰담` [MBN포토]
레드벨벳 `어떻게 찍어도 굴욕없는 비율` [MBN포토]
크나큰 `여성들이 반하는 스타일` [MBN포토]
 
박서준-강하늘 `청년경찰 기대하세요` [MBN포토]
강하늘 `군입대 앞두고 떨리는 경례` [MBN포토]
카드 `뮤직뱅크 출격` [MBN포토]
박재정 `출근 합니다` [MBN포토]
 
강하늘 `박서준 품에 안겨~` [MBN포토]
박서준 `팬들에게 하트 선물` [MBN포토]
앤씨아 `애교 입술` [MBN포토]
성소-보나 `취향저격 하트` [MBN포토]
 
박서준 `나 승부욕 있어` [MBN포토]
레드벨벳 슬기 `앞머리가 신경 쓰여` [MBN포토]
박보람 `살 빼고 미모 업그레이드` [MBN화보]
우주소녀 연정 `나 오늘 상큼~` [MBN포토]
 
박서준 `팬 이름 부르며 머리 쓰담` [MBN포토]
레드벨벳 `어떻게 찍어도 굴욕없는 비율` [MBN포토]
크나큰 `여성들이 반하는 스타일` [MBN포토]
성소 `사랑스러운 아침`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