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조지 클루니, 56세에 쌍둥이 아빠 됐다…“산모·아이 모두 건강”

기사입력 2017.06.07 10:44:52 | 최종수정 2017.06.07 17:56:0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조지 클루니, 쌍둥이 아빠 됐다 사진=DB

[MBN스타 김솔지 기자] 할리우드 배우 조지 클루니가 56세에 쌍둥이 아빠가 됐다.

7일(한국시간) 다수의 현지 매체는 “이날 조지 클루니의 아내인 아말 클루니가 쌍둥이 남매를 순산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쌍둥이 자녀의 이름은 엘라 클루니와 알렉산더 클루니다.

결혼 3년 만에 자녀를 얻은 조지 클루니는 진정제를 먹을 정도로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고 전해졌다. 특히 출산 시 아내 곁을 지키기 위해 영화 스케줄까지 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지 클루니는 지난 2014년 16세 연하의 레바논 출신 인권변호사 아말 클루니와 재혼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레드벨벳, 언제 어디서나 열일하는 5인 5색 미모 [..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방탄소년단 뷔에 덕통사 당할 준비 되셨나요 [MBN포..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