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조지 클루니, 56세에 쌍둥이 아빠 됐다…“산모·아이 모두 건강”

기사입력 2017.06.07 10:44:52 | 최종수정 2017.06.07 17:56:0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조지 클루니, 쌍둥이 아빠 됐다 사진=DB

[MBN스타 김솔지 기자] 할리우드 배우 조지 클루니가 56세에 쌍둥이 아빠가 됐다.

7일(한국시간) 다수의 현지 매체는 “이날 조지 클루니의 아내인 아말 클루니가 쌍둥이 남매를 순산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쌍둥이 자녀의 이름은 엘라 클루니와 알렉산더 클루니다.

결혼 3년 만에 자녀를 얻은 조지 클루니는 진정제를 먹을 정도로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고 전해졌다. 특히 출산 시 아내 곁을 지키기 위해 영화 스케줄까지 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지 클루니는 지난 2014년 16세 연하의 레바논 출신 인권변호사 아말 클루니와 재혼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