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릭 제네스트 사망, 자택서 스스로 목숨 끊어…레이디 가가 애도

기사입력 2018.08.03 15:28:39 | 최종수정 2018.08.06 18:25:1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릭 제네스트 사망 사진=ⓒAFPBBNews = News1

[MBN스타 김솔지 기자] ‘좀비 보이’ 캐나다 출신 모델 릭 제네스트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2세.

3일 미국 매체 피플에 따르면 릭 제네스트는 캐나다 몬트리올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 경찰에 의하면 그는 스스로 목숨을 끊고 생을 마감했다.

레이디 가가는 릭 제네스트의 비보에 큰 충격을 받고 애도의 뜻을 전했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그의 죽음은 굉장히 충격적”이라며 비통함을 드러냈다.

이어 “우린 정신 건강을 최우선으로 생각해야 한다. 만약 당신도 오늘 고통받고 있는 중이라면 친구나 가족에게 연락하라. 또한 누군가 고통을 받고 있다면 그 사람을 도와달라. 우리는 서로를 구해줘야 한다”고 당부했다.

릭 제네스트는 어릴 적 뇌종양으로 시한부 선고를 받고 기적적으로 살아났다. 그는 타투를 하면 자신감이 생긴다는 이유로 16살의 어린 나이부터 자신의 몸에 타투를 새기기 시작했고, 전신의 176개의 타투로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모델이자 퍼포머로 활동한 릭 제네스트는 레이디 가가의 ‘Born This Way'’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유명세를 얻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