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베컴 아들 논란, 동양인 사진에 “이탈리아 같은 곳 없지?”…인종차별로 구설수

기사입력 2018.10.08 14:28:0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베컴 아들 논란 사진=브루클린 베컴 SNS

[MBN스타 김솔지 기자] 데이비드 베컴과 빅토리아 베컴의 아들인 브루클린 베컴이 인종차별 논란에 휩싸였다.

8일 영국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브루클린은 인스타그램에 이탈리아 여행 후기를 올렸다가 인종 차별 논란에 휩싸였다.

브루클린은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동양인 여성이 마트에서 물건을 고르고 있는 모습과 곤돌라를 타고 있는 동양인 관광객들의 사진을 게재하며 “이탈리아 같은 곳은 없지”(No place like italy innit)라는 글을 남겼다.

해당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동양인이 많아 이탈리아 같지 않다’는 브루클린의 표현이 인종차별이라며 지적했다. 특히 중국인들의 반발이 거셌다.

더불어 관광객 동의 없이 찍은 듯한 사진에 ‘불법촬영’ 논란까지 더해졌다. 듯한 사진에 ‘불법촬영’ 논란까지 더해졌다.

한편 브루클린 베컴은 베컴 부부의 4남매 중 첫째로, 1999년 태어났다. 배우 클레이 모레츠, 모델 소피아 리치 등과 열애설이 불거진 바 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후지이 미나 ‘냉미녀 느낌으로’ [포토]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후지이 미나 ‘자체발광 꽃미소’ [포토]
후지이 미나 ‘꽃샘추위 녹이는 미소’ [포토]
효민 ‘전통의상 선물에 감동’ [MBN포토]
효민 ‘팬 목소리 경청’ [MBN포토]
 
후지이 미나 ‘수줍은 등장’ [포토]
후지이 미나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 갑니다~’..
효민 ‘베트남 전통의상 잘 어울리나요?’ [MBN포토..
효민 ‘하노이 밝히는 미소’ [MBN포토]
 
후지이 미나 ‘주차장도 런웨이로~’ [포토]
후지이 미나 ‘심쿵 손하트’ [포토]
효민 ‘베트남 팬들 반가워요~’ [MBN포토]
노랑풍선 든 베트남 현지팬들 ‘효민 보러 왔어요’..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효민 ‘베트남 현지팬 선물에 행복’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