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투데이 핫이슈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투데이 핫이슈 김수민보다 2018 미스코리아 인기 많았던 참가자?

기사입력 2018.07.05 13:10:26 | 최종수정 2018.07.05 15:36:3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수민보다 2018 미스코리아 대회 진행 과정에서 화제였던 대구 지역대회 우승자 송수현은 공동 2위에 해당하는 선과 특별상 중 하나인 셀프브랜드상으로 본선 2관왕을 차지했다. 비키니 프로필. 사진=미스코리아 공식 홈페이지


김수민(23·디킨슨대학교 국제경영학) 2018 미스코리아 진 수상이 화제인 가운데 지역대회부터 마니아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은 참가자도 톱3에 포함됐다.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는 4일 2018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본선이 열렸다. 우승자에 해당하는 2018 미스코리아 진의 영광은 김수민이 차지했다.

대구 지역대회 1위 송수현(25·동덕여자대학교 방송연예학과)은 공동 2위에 해당하는 2018 미스코리아 선으로 뽑혔다. 송수현은 본선 특별상 중 하나인 셀프브랜딩상도 받아 2관왕을 달성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김수민보다 2018 미스코리아 대회 진행 과정에서 화제였던 대구 지역대회 우승자 송수현은 공동 2위에 해당하는 선과 특별상 중 하나인 셀프브랜드상으로 본선 2관왕을 차지했다. 드레스 프로필. 사진=미스코리아 공식 홈페이지



2018 미스코리아 선 송수현은 175.8cm 58.9kg 36-25-37이라는 압도적인 신체조건과 서구적인 마스크로 대구 지역대회부터 미인대회 애호가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국제적인 엔터테인먼트사의 CEO라는 당찬 장래희망을 밝힌 2018 미스코리아 선 송수현이 밝힌 본선 출사표도 인상적이었다.

본선 1차 심사를 위한 50인 합숙 당시 2018 미스코리아 선 송수현은 “경쟁하지 않는다. 다만 앞서갈 뿐이다. 항상 남들보다 한발 앞서나가는 미스코리아 송수현이 되겠다”라는 자신 넘치는 포부를 공개하여 호평을 받았다.

 기사의 2번째 이미지

김수민보다 2018 미스코리아 대회 진행 과정에서 화제였던 대구 지역대회 우승자 송수현은 공동 2위에 해당하는 선과 특별상 중 하나인 셀프브랜드상으로 본선 2관왕을 차지했다. 청바지 프로필. 사진=미스코리아 공식 홈페이지



2018 미스코리아 선 송수현은 합숙 기간 본인을 표현하는 3가지 해시태그로 ‘건강미 넘치는’, ‘만능엔터테이너’, ‘매료’를 택하여 눈길을 끌기도 했다.

탱고와 뮤지컬 그리고 방송 댄스가 특기라는 2018 미스코리아 선 송수현의 취미는 수상스키와 골프 그리고 랩이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