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투데이 핫이슈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투데이 핫이슈 김경일 교수의 잠재력을 찾는 생각의 비밀코드…‘지혜의 심리학’ 강연 인기

기사입력 2018.10.02 14:47:5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MBN스타 손진아 기자] 아주대학교 심리학과의 김경일 교수가 최근 방송활동과 함께 다양한 강연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김경일 교수는 최근 tvn ‘어쩌다 어른’의 강연과 함께 KBS ‘속 보이는 TV 인사이드’에 출연해서 다양한 사람들의 심리에 대해서 전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에는 tvn 추석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어쩌다 어른’ 행동과학연구소 출연하며 다양한 연예인들의 심리를 실험으로 풀어내며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김경일 교수는 최근 스타강사 사관학교로 유명한 권영찬닷컴과 손을 잡고 기업과 공기업 등 다양한 현장에서 ‘지혜의 심리학’ 강연을 진행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스타강사로 유명한 김경일 교수의 ‘지혜의 심리학:나의 잠재력을 찾는 생각의 비밀코드’는 바로 그 생각의 원리에 대한 탐험으로 생각의 힘을 기르는 데 목적이 있다고 이야기했다.

김경일 교수는 요즘 범람하는 자기계발서 만으로 자신을 변화시키고, 원하는 것을 얻는 데는 한계가 있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것은 일반적으로 방법(How)에 대해서 주관적인 의견으로 설명하기 때문에 따라 하기 쉽지 않다는 것이다.

반면 김경일 교수는 ‘지혜의 심리학’ 책과 강연을 통해서 모든 결과의 시작점에 있는 원인(Why)에 대해 파헤치고 설명했다. 즉, 물고기 잡는 법을 가르쳐주는 것이다. 생각의 원리를 올바로 이해하고, 활용하면 애초에 의도한 바를 수월하게 얻을 수 있다고 강조하고 있다.

김경일 교수는 최근 진행된 한 대기업 강연에서 “인간을 이해하려면 우선 생각을 알아야 하고, 생각을 파악하려면 생각을 구성하는 기본적인 성향을 이해하여야 한다. 즉 무엇이 생각에 근본적인 영향을 주는가?”란 질문을 던졌다.

이어 ‘지혜의 심리학’ 강연에서 우리가 미처 몰랐던 인간이 근본적으로 가지고 있는 불안, 인지적 구두쇠, 고착, 제한성으로 생각의 법칙에 대한 여행을 시작했다. 그리고 동기, 창의성에 대한 깊이 있는 논의를 거친 다음 최종 목적지인 지혜로운 삶, 행복을 얻는 원리를 설명했다.

또, 김 교수는 “근본적인 변화는 어디서부터 왜? 시작해야 되는지 통찰력을 얻는다. 매일 반복적으로 활용하면 자신을 지혜의 길로 안내하여 원하는 것을 신속히 얻을 수 있는 방법, 별도로 큰 비용을 들이지 않으면서 그 효과는 탁월한 삶의 처방전을 가지게 될 것이다”라고 조언했다.

그는 “이제부터는 ‘어떻게’보다 그 이상을 생각해야 한다는 것이다. 왜냐하면 이 ‘켜짐 불능’의 상태를 만들 수 있는 원인, 그리고 원인을 만들어 낸 또 이전의 원인들은 그야말로 여러 가지가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이제는 생각의 종류를 바꾸어야 한다. 무엇으로? 바로 '왜'인 Why이다”고 강조했다.

스타강사로 유명한 김경일 교수는 고려대학교 심리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한 후, 미국 텍사스 주립대학교 University of Texas-Austin 심리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현재 아주대학교 심리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또 이호선 상담심리학교수, 백광 권영찬 상담코칭심리학 교수, 황상민 심리학교수, 임성민 전 아나운서, 승무원 출신의 명혜리 교수, 삼성그룹사 출신의 김예진 강사 등 스타강사 40여명과 함께 권영찬닷컴과 손을 잡고 활동 중에 있다.

김경일 교수는 교육 현장은 물론이고 공공기관과 수많은 기업에서 강연과 자문 활동을 왕성하게 펼치고 있다. 2015년 매경 MBA 포럼에서 역대 최고의 강의로도 선정된 바 있다. 국내외 저명 학술지에 60여 편의 논문을 발표하였으며, 대학에서 최소 연한을 앞 당겨 조기에 종신 교수로 임명한 것도 화제가 되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