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 > 분야별뉴스 > 연예가화제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메인 > 분야별뉴스 > 연예가화제 이서원 태도논란, 1차 공판서 미소 지어…“‘레이저 눈빛’에 이어 또”

기사입력 2018.07.13 09:53:09 | 최종수정 2018.07.13 11:14:4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서원 태도논란 사진=MK스포츠

강제추행 및 특수협박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배우 이서원이 취재진을 향해 미소 지어 태도 논란에 휩싸였다.

서울동부지방법원 형사9단독의 심리로 12일 오전 강제추행 및 특수협박 혐의를 받고 있는 이서원의 첫 공판이 진행됐다.

이날 이서원은 차에서 내려 법원 앞으로 이동하던 중 옅은 미소를 지었다. 앞서 그는 지난 5월 검찰에 출석했을 당시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레이저 눈빛’을 쏘는 모습이 포착돼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두 번의 태도논란이 일자 누리꾼들은 더 신중한 태도를 보여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서원은 지난 4월 함께 술을 마시던 여성 연예인 A씨에게 신체 접촉을 시도하고, A씨가 이를 거부하며 남자친구에게 전화를 걸자 흉기로 협박한 혐의를 받는다.

이서원의 변호인는 “이 사건에 대해서 피해자의 귀에서 이서원의 타액 DNA 검출됐다”면서 “경찰이 왔을 때 흉기를 들고 있어 범죄 사실에 대해 변명할 수 없고, 부인할 수 없다. 본인이 인정한 것은 아니다. 전혀 기억하지 못 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변호인은 이서원의 심신미약 상태였음을 주장했다.

재판부는 다음 공판 기일을 오는 9월 6일로 지정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