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 > 분야별뉴스 > 방송TV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메인 > 분야별뉴스 > 방송TV [‘놀라운 토요일’ 첫방] 신동엽·박나래부터 키·혜리까지, 본방사수 부르는 꿀조합

기사입력 2018.04.07 17:06:3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놀라운 토요일’ 사진=tvN

[MBN스타 김솔지 기자] ‘놀라운 토요일’이 역대급 출연진을 자랑한다. 신동엽, 박나래부터 샤이니 키, 걸스데이 혜리, 래퍼 한해 등 본방사수를 부르는 꿀 조합으로 기대를 모은다.

tvN ‘놀라운 토요일’은 다수의 코너로 구성되는 주말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전국의 시장에 있는 핫한 음식을 걸고 게임 미션을 수행하는 스튜디오 버라이어티 ‘도레미 마켓’을 비롯해 여러 코너도 추가로 공개될 예정이다. 노래 받아쓰기라는 미션 내용, 정답을 맞힐 경우 음식이 주어진다는 설정 등 친근한 소재에 현대적인 포인트를 더함으로써 신선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tvN은 ‘놀라운 토요일’을 통해 토요일 예능을 신설했다. 토요일 tvN은 드라마에 비해 상대적으로 예능 라인이 저조했으나 ‘놀라운 토요일’을 통해 주말 안방극장에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첫 방송을 앞두고 ‘놀라운 토요일’ 제작진은 음악과 음식을 소재로 선택한 이유로 “음악과 음식은 남녀노소 누구나 사랑하는 소재다. ‘놀라운 토요일’이 온 가족이 함께 보는 주말 예능 프로그램인 만큼 이 두 가지를 주요 소재로 선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노래 받아쓰기라는 미션 내용부터 결과에 따라 멤버들에게 시장 음식이나 강냉이 세례가 주어진다는 설정까지, 프로그램 곳곳에서 드러나는 레트로 콘셉트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이러한 레트로 콘셉트에 대해서도 “억지로 생소하거나 새로운 걸 하려고 한다기보다 익숙한 것에 현대적인 포인트를 가미하는 방식으로 접근했다. 편하게 즐기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무엇보다 ‘놀라운 토요일’은 화려한 출연진 캐스팅으로 관심을 집중시켰다. 먼저 신동엽, 박나래 등 기존 예능 프로그램에서 크게 활약하고 있는 출연진이 '놀라운 토요일'에서도 웃음을 책임질 전망이다.

또한 혜리, 키, 한해 등 그동안 예능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멤버들도 이목을 사로잡는다. 톡톡 튀는 매력의 출연진이 함께 미션을 수행하며 빚어낼 시너지에 많은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놀라운 토요일’은 7일 오후 7시40분 첫 방송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