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 > 분야별뉴스 > 방송TV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메인 > 분야별뉴스 > 방송TV ‘프리스트’, 연우진·정유미·박용우의 숨 막히는 30초…캐릭터 티저 영상 공개

기사입력 2018.10.12 17:09:1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프리스트’ 연우진 정유미 박용우 사진=‘프리스트’ 캐릭터 티저 영상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OCN 새 오리지널 ‘프리스트’ 연우진, 정유미, 박용우의 캐릭터 티저 영상이 최초 공개됐다.

‘프리스트’는 2018년 남부가톨릭병원에서 벌어지는 초현실적 현상들 속에서 소중한 사람들을 지키기 위해 힘을 합친 의사와 엑소시스트의 메디컬 엑소시즘 드라마.

‘프리스트’ 측은 연우진, 정유미, 박용우의 특별한 공조를 예고하는 캐릭터 티저 영상을 전격 공개, 작품을 향한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먼저 “주님의 이름으로 묻는다. 너의 이름은 무엇이냐”라는 엑소시스트 문기선(박용우 분)의 나직한 내레이션이 보는 이의 긴장감을 돋운다. 이어지는 영상에서 모든 시선과 정신을 손에 쥔 십자가에 집중한 채 라틴어 구마기도문을 읊는 엑소시스트 오수민(연우진 분)과 문기선. 일찍이 엑소시스트 사제 콤비로 활약을 펼칠 것이 예고돼 호기심을 높였던 두 명의 엑소시스트가 절묘하게 그려낸 정통 엑소시즘은 짧지만 강렬한 몰입감으로 시청자들을 홀린다.

이때 엑소시즘을 행하고 있는 이들을 쫓는 다급한 발걸음의 주인은 바로 의사 함은호(정유미 분). 그녀가 뛰어든 곳은 음울한 기운이 맴돌고 있는 병원의 한 수술실이다. 곧이어 화면에 포착된 은호의 단호한 표정과 성경책을 덮는 손짓은 과학이라는 신념을 바탕으로 생명을 지키고자 하는 그녀의 캐릭터를 한눈에 설명한다.

마지막으로 “결코 오지 말아야 할 것이 돌아왔다”라는 은호의 내레이션은 2018년 남부 가톨릭병원을 덮칠 정체 모를 악령을 암시하는 것으로 예상돼 호기심을 자극하는 바. 오는 11월, 소중한 것들을 지키기 위해 엑소시스트들과 의사가 펼쳐갈 특별한 공조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관계자는 “이번에 공개된 캐릭터 티저는 엑소시스트와 의사로 완벽 변신한 연우진, 정유미, 박용우가 앞으로 펼쳐갈 짜릿한 공조를 예고한다. 종교와 과학이라는 상이한 이념을 가졌지만, 소중한 것을 지키기 위해 기꺼이 공조하는 이들의 이야기에 주목해달라”라며, “무엇보다 각자의 캐릭터에 온전히 몰입한 세 배우의 열연이 촬영 현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11월 17일 첫 방송까지 ‘프리스트’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프리스트’는 영화 ‘국가대표2’, ‘슈퍼스타 감사용’의 김종현 감독이 연출을 맡고, 신예 문만세 작가가 집필한다. 또한, 연출, 촬영, 조명, 음악, 미술, VFX, 안무 등을 꽉 채우는 충무로 제작진들의 만남으로 영화를 뛰어넘는 리얼한 비주얼과 스케일을 선보일 작품으로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다.

‘프리스트’는 ‘플레이어’ 후속으로 오는 11월 17일 첫 방송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