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 > 분야별뉴스 > 영화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메인 > 분야별뉴스 > 영화 임시완 “힘 빼는 연기 불가능…진구 따라가려면 멀었다”

기사입력 2017.03.20 16:48:07 | 최종수정 2017.03.20 17:59:3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원라인 임시완 진구 언급 사진=DB

[MBN스타 손진아 기자] 임시완이 영화 ‘원라인’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임시완은 20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된 영화 ‘원라인’(감독 양경모) 언론시사회에서 “스태프들께서 의상, 세트 등 모든 걸 편하게 만들어주시고 선배님들도 편하게 만들었음에도 불구하고 힘 빼는 게 불가능 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게 바로 바로 진구 선배님과 저의 차이점이 아닌가. 진구 선배님을 따라가려면 얼마나 더 많은 작품과 많은 연기를 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원라인’은 평범했던 대학생 ‘민재’가 전설의 베테랑 사기꾼 ‘장 과장’을 만나 모든 것을 속여 은행 돈을 빼내는 신종 범죄 사기단에 합류해 펼치는 짜릿한 예측불허 범죄 오락 영화다. 오는 29일 개봉.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탑 `화보 촬영 방불케 한 첫 공판 출석` [MBN포토]
탑 `모두에게 죄송` [MBN포토]
사과문 꺼내는 탑 `깊이 반성하고 있어요` [MBN포토..
탑 `입술을 꽉` [MBN포토]
 
탑 첫 공판 `모두가 놀란 깔끔한 의상` [MBN화보]
대마초 혐의 탑 `한 순간의 호기심으로 무너지다` ..
탑 `법원 입장하며 입술을 꽉` [MBN포토]
대마초 흡연협의 탑 `첫 공판 출석` [MBN포토]
 
탑 `대마초 혐의로 첫 공판 참석` [MBN포토]
탑 `반성하는 마음으로 사과문 낭독` [MBN포토]
탑 `징역 10월 및 집행유예 2년 구형` [MBN포토]
고개숙인 탑 `깊이 반성하겠습니다` [MBN포토]
 
탑 `계단으로 법정을 향해` [MBN포토]
빅뱅 탑 `사과문 꺼내고 사죄` [MBN포토]
탑 `깔끔한 수트입고 첫 공판 출석` [MBN포토]
첫 공판 마친 탑 `무거운 표정` [MBN포토]
 
탑 `모두에게 죄송` [MBN포토]
사과문 꺼내는 탑 `깊이 반성하고 있어요` [MBN포토..
탑 `입술을 꽉` [MBN포토]
90도 사죄인사 하는 탑 `정말 죄송합니다`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