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 > 분야별뉴스 > 영화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메인 > 분야별뉴스 > 영화 ‘프리즌’ 김래원 “한석규 선배와 낚시로 친분 쌓았다”(인터뷰)

기사입력 2017.03.21 06:50:0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프리즌’ 김래원 사진=(주)쇼박스

[MBN스타 신미래 기자] 배우 김래원이 ‘프리즌’에서 호흡을 맞춘 한석규에 대한 깊은 존경심을 드러냈다.

최근 서울 중구 한 카페에서는 영화 ‘프리즌’에서 유건 역을 맡은 배우 김래원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김래원은 “‘프리즌’ 이전 한석규 선배님과 오랜 친분이 있었다. 같은 취미를 갖고 있었다. 선배가 먼저 연락해 낚시 한 번 안하겠냐고 물었고, 당연히 함께 낚시하러 갔다”라며 그날을 회상했다.

이어 “그 후 인연이 시작됐다. 배를 타고 호수 쪽으로 가는데 방가로에서 저를 향해 손 흔드시면서 반겨주셨다. 성향이 잘 맞는 것 같다”고 한석규와의 남다른 인연을 털어놨다.

또 그는 “한석규 선배가 ‘영화에서 언제 만날까’라고 물었는데 저도 그런 생각을 가끔했다. 드디어 이번에 ’프리즌’에서 만났다”며 “그래서 호흡하고, 소통하는 게 더 편했다. 원래 (후배들 위해) 배려를 많이 해주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프리즌’은 감옥에서 세상을 굴리는 놈들, 그들의 절대 제왕과 새로 수감된 전직 꼴통 경찰의 범죄 액션 영화로 오는 22일 전야 개봉을 확정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탑 `화보 촬영 방불케 한 첫 공판 출석` [MBN포토]
탑 `모두에게 죄송` [MBN포토]
사과문 꺼내는 탑 `깊이 반성하고 있어요` [MBN포토..
탑 `입술을 꽉` [MBN포토]
 
탑 첫 공판 `모두가 놀란 깔끔한 의상` [MBN화보]
대마초 혐의 탑 `한 순간의 호기심으로 무너지다` ..
탑 `법원 입장하며 입술을 꽉` [MBN포토]
대마초 흡연협의 탑 `첫 공판 출석` [MBN포토]
 
탑 `대마초 혐의로 첫 공판 참석` [MBN포토]
탑 `반성하는 마음으로 사과문 낭독` [MBN포토]
탑 `징역 10월 및 집행유예 2년 구형` [MBN포토]
고개숙인 탑 `깊이 반성하겠습니다` [MBN포토]
 
탑 `계단으로 법정을 향해` [MBN포토]
빅뱅 탑 `사과문 꺼내고 사죄` [MBN포토]
탑 `깔끔한 수트입고 첫 공판 출석` [MBN포토]
첫 공판 마친 탑 `무거운 표정` [MBN포토]
 
탑 `모두에게 죄송` [MBN포토]
사과문 꺼내는 탑 `깊이 반성하고 있어요` [MBN포토..
탑 `입술을 꽉` [MBN포토]
90도 사죄인사 하는 탑 `정말 죄송합니다`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