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 > 분야별뉴스 > 영화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메인 > 분야별뉴스 > 영화 [M+Moview] ‘골든슬럼버’, 강동원의 원맨쇼? 그럼에도 이끌리는 이유

기사입력 2018.02.14 16:51:5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골든슬럼버’ 포스터 사진=CJ엔터테인먼트

[MBN스타 신미래 기자] 배우 강동원의 원맨쇼로 소문이 자자한 ‘골든슬럼버’. 소시민의 스토리와 강동원의 화려한 액션이 그 아쉬움을 덮었다.

‘골든슬럼버’는 광화문에서 벌어진 대통령 후보 암살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한 남자의 도주극을 그린 영화다.

소시민의 이야기와 액션이 결합된 영화는 설날 극장가의 문을 두드리기에 적합하다는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다. ‘골든슬럼버’는 정치적인 색은 없으나 사회적인 측면을 가볍게 다루면서 관객에게 공감을 선사한다.

강동원이 7년 전부터 원작에 반해 기획에 참여한 이유 또한 이와 같은 소시민이 권력에 맞서는 스토리가 매력적이기 때문이었다.

스토리 외에도 강동원의 폭파신, 추격신, 지하 배수로신 등 눈으로 즐길 수 있는 액션으로, 관객의 혼을 앗아간다. 특히 한국영화 최초로 광화문 로케이션을 진행, 광화문 폭파신은 다른 작품에서 볼 수 없는 장면으로, 보는 이로 하여금 다른 즐거움을 자아낸다. 이러한 점에서 ‘골든슬럼버’는 킬링타임용 영화로 적합하다.

다만 강동원을 제외한 김성균, 김대명, 한효주 캐릭터의 존재 이유에 대한 설득력이 부족했다는 점에 아쉬움이 남는다. 친구들의 우정을 통해 따뜻한 감성을 전하려고 했으나 오히려 추격전의 몰입도를 떨어트렸다.

감성적인 면이 부족했다는 점을 제외한 액션신이나 추격신은 기대 이상이었고, 평범한 소시민도 권력에게 맞설 수 있다는 메시지는 충분히 관객을 사로잡는 요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태우, `반가운 손인사` [MBN포토]
`마이티마우스` 쇼리, `개구쟁이 포즈` [MBN포토]
이용우,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MBN포토]
휘성, `시크함 그 자체` [MBN포토]
 
김태우, `터프한 미소` [MBN포토]
마이티마우스, `행복한 미소` [MBN포토]
노유민, `스웩 넘치는 부녀` [MBN포토]
신수지, `운동화를 신어도 늘씬한 각선미` [MBN포토..
 
현진영, `행복이 넘치는 부부` [MBN포토]
양동근, `준서야, 저쪽부터 볼까?` [MBN포토]
노유민, `딸과 함께 왔어요~` [MBN포토]
신수지, `장현승이 반한 미모` [MBN포토]
 
쇼리-상추, `인펜토 론칭쇼 왔어요~` [MBN포토]
양동근, `다정한 아빠` [MBN포토]
휘성, `싱그러운 미소로 손인사` [MBN포토]
박지헌, `사랑의 하트 가족` [MBN포토]
 
`마이티마우스` 쇼리, `개구쟁이 포즈` [MBN포토]
이용우,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MBN포토]
휘성, `시크함 그 자체` [MBN포토]
박지헌, `아이들과 함께 왔어요~`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