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 > 분야별뉴스 > 영화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메인 > 분야별뉴스 > 영화 `길버트 그레이프`, 어떤 영화?… '디카프리오의 장애인 연기는 웃기기보다 영화를 더 슬프게 만듬'

기사입력 2018.07.12 11:30:3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길버트 그레이프=해당 영화 포스터

영화 '길버트 그레이프'가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영화 '길버트 그레이프'가 12일 오전 9시 40분 채널CGV를 통해 방영중인 것.

이 영화는 조니뎁,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주연의 1993년 작. 디카프리오는 정신지체 장애인 어니 역으로 19세에 아카데이 남우조연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또한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조니뎁의 젊은 시절을 엿볼 수 있다는 것 역시 이 영화의 매력이기도 하다.

'길버트 그레이프' 영화를 접한 누리꾼들은 "디카프리오의 장애인 연기는 웃기기보다 영화를 더 슬프게 만듬","시간은 지나도 명작은 남는다","사람 사는 곳은 어디나 똑같다. 미국이나 한국이나 시골이나 도시나 부자나 가난한 자나. 등장인물들의 마음씨가 아름답다. 잔잔하고 흐뭇한 영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길버트 그레이프'는 돌아가신 아버지에게 받은 유산이라곤 곧 무너질 것같은 낡은 집 한채 뿐인 길버트가 캠핑을 다니며 자유롭게 살아가는 ‘베키(줄리엣 루이스)’를 만나면서 자신의 마음속을 들여다보게 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손흥민 ‘힘차게!’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