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 > 분야별뉴스 > 해외연예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메인 > 분야별뉴스 > 해외연예 린킨파크 측 “사랑하는 체스터 베닝턴, 영원히 잊지 못해”

기사입력 2017.07.21 09:00: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린킨파크 측, 체스터 베닝턴 사망 관련 성명서 발표 사진=린킨파크 공식 인스타그램

[MBN스타 손진아 기자] 미국 록밴드 린킨파크 레이블 워너브라더스 레코드 측이 체스터 베닝턴의 사망과 관련해 공식 성명서를 발표했다.

워너브라더스 레코드는 21일 공식 트위터에 “체스터 베닝턴은 뛰어난 재능과 카리스마, 커다란 마음과 친절한 마음씨를 지닌 아티스트였다. 그의 가족들과 밴드 멤버들, 그의 친구들과 함께 체스터를 생각하고 그를 위해 기도한다”고 전했다.

이어 “모든 이들은 비탄에 빠져 있는 전 세계 수백만 명의 팬들과 함께 한다. 우리는 체스터를 사랑하고 그를 영원히 잊지 못할 것이다”고 그의 죽음을 애도했다.

앞서 미국 연예매체 TMZ는 20일(현지시간) 체스터 베닝턴이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체스터 베닝턴은 자신의 자택에서 목을 매 자살했다.

미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검시소 역시 베닝턴의 사망을 공식적으로 발표했다.

한편, 린킨파크는 1996년 남성 6인조로 결성된 밴드다.

체스터 베닝턴은 지난 2000년 린킨파크 멤버로 데뷔했다. 베닝턴은 최근 몇 년간 약물·알코올 중독에 시달렸던 것으로 전해졌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태우, `반가운 손인사` [MBN포토]
`마이티마우스` 쇼리, `개구쟁이 포즈` [MBN포토]
이용우,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MBN포토]
휘성, `시크함 그 자체` [MBN포토]
 
김태우, `터프한 미소` [MBN포토]
마이티마우스, `행복한 미소` [MBN포토]
노유민, `스웩 넘치는 부녀` [MBN포토]
신수지, `운동화를 신어도 늘씬한 각선미` [MBN포토..
 
현진영, `행복이 넘치는 부부` [MBN포토]
양동근, `준서야, 저쪽부터 볼까?` [MBN포토]
노유민, `딸과 함께 왔어요~` [MBN포토]
신수지, `장현승이 반한 미모` [MBN포토]
 
쇼리-상추, `인펜토 론칭쇼 왔어요~` [MBN포토]
양동근, `다정한 아빠` [MBN포토]
휘성, `싱그러운 미소로 손인사` [MBN포토]
박지헌, `사랑의 하트 가족` [MBN포토]
 
`마이티마우스` 쇼리, `개구쟁이 포즈` [MBN포토]
이용우,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MBN포토]
휘성, `시크함 그 자체` [MBN포토]
박지헌, `아이들과 함께 왔어요~`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