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인터뷰②] 자이언티 “어떤 평가도 좋다”

기사입력 2017.02.03 16:01:02


[MBN스타 김진선 기자] 가수 자이언티가 새 앨범 ‘OO’를 들고 나타났다.

‘영화관’ ‘노래’ ‘Comedian’ ‘미안해’(Feat.Beenzino). ‘Complex’(Feat .G-DRAGON) 등의 곡은 공개되자마자 각종 음원사이트 상위권에 자리하며 고공행진 중이다. 자이언티만이 풀어낼 수 있는 자전적인 얘기를 섬세하게 담아 공감을 자아내면서도 독특한 분위기다.

특히 레드벨벳, 방탄소년단과 트와이스, NCT DREAM 컴백과 SF9이 첫 번째 미니앨범 등 아이돌 컴백이 쏟아지는 가운데, ‘음원깡패’라 불리는 자이언티의 등장이 갖는 의미는 어떨까.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난 자전적인 이야기를 쓰지 않나. 할 말이 생기기 전까지는 곡을 만들기 쉽지 않았던 것 같다. ‘쇼 미더머니’에서도 반년 정도 걸렸던 거 같다. 에너지도 소모됐고. 저의 곡은 시간을 많이 투자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덕분에 시간이 좀 걸렸다.”

이번 앨범 역시 심혈을 기울였다는 자이언티. 그가 생각하는 자신의 강점은 ‘자전적인 얘기’ 그리고 중점은 둔 곳은 ‘완성도’였다.

“완성도. 우선 떳떳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앞으로도 계속 음악을 할 거고 나중에 내 아이들도 들을 것 아닌가. 감정을 어떻게, 얼마나 완성도 있게 담아내는지에 중점을 뒀다.”

자이언티하면 빼놓을 수 없는 곡은 역시 ‘양화대교’다. 하지만 그는 ‘양화대교’를 자신의 콤플렉스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내가 발표한 곡들, 앞으로 하고 싶은 음악이 있고, 제가 표현하고 싶은 것은 많은데 기사나 곡 하나 사진 한 장으로 아티스트를 평하지 않나. ‘양화대교’를 통해 날 알리게 됐고, 소중한 곡이지만 콤플렉스도 된 듯 하다. 다양한 곡을 표현하고 싶은데 한 곡의 느낌이 워낙 강해서 날 덮어 버릴까봐 그런 생각이 든 것 같다.”

그럼, 이번 앨범을 통해 ‘양화대교’를 뛰어넘는 곡이 탄생할 수 있을까. 이에 대해 자이언티는 “‘양화대교’는 그 곡 자체인데. 그때 기록만으로 소중하고 너무 감사한 마음이다. 다른 곡들과 사진에도 감동할 수 있다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이번 앨범을 통해 조금 더 자이언티, 자신의 색에 다가갔다는 평도 있다. 반면 ‘말랑말랑해졌다’는 의견도.

“앨범에 자극적인 요소가 별로 없다. 첫 번째 앨범은 활기 넘쳤다면. 눈에 더 들고 싶기도 시간도 흐르고 취향도 바뀌었고, 제 취향과 저를 담고 있기에 그런 것 같다. 어떤 평가를 하더라도 난 좋다. 어떠한 분위기가 나더라고 그 분위기가 나인 것 같다. 애플도 많이 바뀌었지 않나. 아티스트도 변한 만큼 담아내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자이언티에게 느껴지는 ‘변함’이 있다면 그건 ‘자연스러움’이라고. 시간이 흐르고, 이에 따라 느껴지는 것도 달라지는 그런 자연스러움에 자이언티의 여유까지 담긴 듯 했다.

“천천히 변해온 것 같다. 그냥 자연스럽게 변했고 사람이 변하듯. 커피를 싫어했는데 좋아하게 된 것처럼, 그런 얘기를 하게 된 것 같다.”

타이틀 곡 ‘노래’에 ‘이 노래는 유명해지지 않았으면 해’ ‘사람들이 가사를 못 외웠으면 해’ 등의 가사에 대한 생각은 유명세의 압박일까.

“그런 반응이 신기하다. 한 줄의 가사로 그런 생각도 할 수 있다니. 사실 그런 마음은 없다. ‘
그런 생각 있지 않나. 적어둔 메모가 유명해진다고 생각하면 기분이 이상하지 않나. 그런 경험을 한 것 같다. 나만 알고 있던 아버지 직업이나, 소재 등이 사람들이 따라 부르게 되면서. 그런 생각이 묻어난 것 같다. 내가 느낀 것 하나다. 유명해졌으며 좋겠다(웃음).“

김진선 기자 amabile1441@mkculture.com

[오늘의 이슈] 마동석, 연인 예정화 부르는 애칭은?…누리꾼“부러우면 지는거다”

[오늘의 포토] 쯔위-지효 '화사한 손인사'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방탄소년단, 빌보드 2번 연속 참석에 ‘여유 가득’..
‘빌보드 참석’ 방탄소년단 RM, 여유만만 [MBN포토..
자꾸만 보고 싶은 방탄소년단 FAKE LOVE’ [MBN포토..
‘빌보드 2년 연속 참석’ 방탄소년단  [MBN포토]
 
방탄소년단 슈가 ‘달콤 미소~’ [MBN포토]
방탄소년단 정국 ‘아미 녹이는 미소’ [MBN포토]
‘FAKE LOVE’ 무대 중인 방탄소년단  [MBN포토]
전세계가 기다린 방탄소년단 컴백 무대 [MBN포토]
 
‘오늘도 미모 열일’ 방탄소년단 진 [MBN포토]
방탄소년단 ‘빌보드 참석했어요~’ [MBN포토]
방탄소년단, 여심 녹이는 인사 [MBN포토]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울려 퍼진 방탄소년단 ‘FAK..
 
방탄소년단 뷔 ‘옆모습도 완벽’ [MBN포토]
‘빌보드 참석’ 방탄소년단, 전세계 아미에게 인사..
켈리 클락슨도 반한 방탄소년단 [MBN포토]
떼창 부르는 방탄소년단 ‘FAKE LOVE’ [MBN포토]
 
‘빌보드 참석’ 방탄소년단 RM, 여유만만 [MBN포토..
자꾸만 보고 싶은 방탄소년단 FAKE LOVE’ [MBN포토..
‘빌보드 2년 연속 참석’ 방탄소년단  [MBN포토]
방탄소년단 진, ‘FAKE LOVE’ 열창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