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인터뷰②] 김윤석 “장준환 감독, ‘1987’에 모든 걸 녹여내”

기사입력 2017.12.25 10:01:04 | 최종수정 2017.12.27 17:49:2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1987’ 김윤석 사진=CJ엔터테인먼트

[MBN스타 김솔지 기자] 영화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 이후 4년 만이다. 배우 김윤석이 장준환 감독과 영화 ‘1987’을 통해 재회했다.

“또 나한테 이런 역할을 주는구나 싶었다. ‘화이’ 때도 그렇게 힘든 걸 주더니. ‘1987’은 구조가 특이했다. 안타고니스트(악당)를 가운데에 박고 밝은 역할들이 하나둘 붙어서 계란 던져서 바위를 치듯이 계속 부딪치다가 전혀 움직이지 않을 것 같은 바위가 주저 앉는 구조가 특이했다. 장르적으로 영리한 구조 선택이었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제안 왔을 때 십분 이해했다. 강력할수록 반작용이 세게 일어나니까 처음에는 갈등을 했다. 초고에서 구조적인 사건만 엮는 것을 보다가 촬영본 완고가 나왔을 때 완성도가 너무 뛰어났다. 다들 시나리오가 너무 좋았다고 하는데 빈말이 아니다. 시나리오도 좋았지만, 장준환 감독의 이야기라면 하겠다고 했다.”

영화 ‘1987’은 1987년 1월, 스물두 살 대학생이 경찰 조사 도중 사망하고 사건의 진상이 은폐되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용기 냈던 사람들의 가슴 뛰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당시 모두가 한 목소리로 불의에 맞섰던 뜨거웠던 시간을 철저한 고증을 통해 현실적으로 담았다.

“장준환 감독은 섬세하기로 최고다. 보약을 하나 지어줘야 할 것 같다. 인터뷰 끝나고도 후반작업을 하러 간다는데 정식 개봉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한다. 감히 말하는데 장준환 감독의 모든 걸 녹인 것 같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1987’ 김윤석 사진=CJ엔터테인먼트



김윤석은 장준환 감독뿐만 아니라 하정우와는 이번 영화를 통해 세 번째 만남을 가졌다. ‘추격자’ ‘황해’에 이어 스크린에서 또 다시 대립을 펼치게 됐다. 그는 하정우와의 재회에 “언제 봐도 즐겁다”고 털어놨다.

“하정우는 언제 봐도 반가운 사람이다. 언제 봐도 즐겁다. 현장에서 만나니까 얼마나 재밌겠나. 아쉽게도 많이 만나진 못했다. 한두번 정도. 영화 속에서 하정우가 저한테 전화해서 ‘김일성이야’ 하는 장면이 있다. 대본에 대사는 있었지만, 그런 톤으로 하실 줄은 몰랐다. 보면서도 많이 웃었다.”

‘1987’에서 박종철 열사로 분했던 여진구 역시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에 이어 김윤석과 다시 만났다. 김윤석은 당시 중3이었던 여진구의 모습을 회상하며 훈훈한 성장에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촬영이 끝나고 여진구는 봤지만, 강동원은 할리우드 영화 때문인가 미국에 있는 걸로 알고 있다. 진구에게 박종철 열사가 부산사람이라 사투리에 대해 얘기해줬다. 진구를 언론시사회 후 저녁 시사회에서 만났다. 중3때 이후 오랜만에 본건데 다비드 상이 됐다. 너무 수려하더라. 너무 멋진 청년이 됐다. 선 굵은 젊은 배우로 독보적이지 않나. 앞으로가 너무 기대가 된다. 어쩜 그렇게 발육상태가 좋을 수 있나(웃음).”

탄탄한 라인업을 자랑하는 ‘1987’은 연말 극장가에 ‘강철비’(감독 양우석) ‘신과함께’(감독 김용화)과 함께 ‘빅3’ 영화로 떠올랐다. 이에 대해 김윤석은 “셋 다 잘되면 너무 좋지 않나. 그중에 제일 잘되면 더더욱 좋지만(웃음). 연말 빅시즌인데, 한국영화 세 개가 포진한 게 그림이 참 좋다. 장르도 다르고, 다 나름의 퀄리티와 성격을 가지고 있으니까 풍성해서 좋지 않나. 셋 다 보면 문제가 없는데 왜 고민 할까”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故 전태수 빈소 마련된 장례식장 [MBN포토]
하지원 동생 故 전태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
故 전태수 빈소, 숙연한 분위기 [MBN포토]
故샤이니 종현 `서울아산병원에 빈소 마련` [MBN포..
 
하지원 동생 故 전태수, 안타까운 이별 [MBN포토]
故 전태수, 영정 속 밝은 미소 [MBN포토]
하지원 동생 故 전태수, 가슴 아픈 이별 [MBN포토]
소녀시대-슈퍼주니어 `샤이니 종현 비보에 애도` [..
 
故 전태수, 슬픔으로 가득 찬 빈소 [MBN포토]
故 전태수, 이제는 편히 쉬세요 [MBN포토]
이정용, 추위를 날려버려~ [MK포토]
故 샤이니 종현 빈소에 놓여진 이수만 회장의 조화..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전태수 빈소 [MBN포토]
故 전태수 ‘안타까운 이별’ [MBN포토]
故 샤이니 종현 `이제는 볼 수 없는 미소` [MBN포토..
故 샤이니 종현 비보에 애도하는 조문객 [MK포토]
 
하지원 동생 故 전태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
故 전태수 빈소, 숙연한 분위기 [MBN포토]
故샤이니 종현 `서울아산병원에 빈소 마련` [MBN포..
故 샤이니 종현 빈소에서 조문하는 팬들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