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인터뷰②] 김가은 “‘이번 생은’ 김민석과 이별신, 실제로 울컥했다”

기사입력 2017.12.29 10:34:57 | 최종수정 2017.12.29 17:23:0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번 생은 처음이라’ 김가은 사진=MK스포츠 제공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김가은이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김민석과 7년 차 커플의 고민을 현실적으로 그려내 호평 받았다. 때로는 달달하게, 때로는 불같은 연애로 드라마 속 세 커플 중 가장 큰 공감을 샀다.

“아무래도 세 커플 중에 가장 현실적이지 않았나 싶다. 장기연애 중인 커플이야기라 실제경험하시는 분들이 많았다. 댓글이나 메시지 보내주시는 분들도 장기 연애 경험이 있었는데, 드라마를 보고 많이 힘이 됐다고 하더라. 저도 하면서 많이 공감 됐다. 7년까지는 아니지만 연애를 해본 경험이 있기 때문에 대사들이 현실적으로 느껴졌다.”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집 있는 달팽이가 세상 제일 부러운 ‘홈리스’ 윤지호(정소민 분)와 현관만 내 집인 ‘하우스푸어’ 집주인 남세희(이민기 분)가 한 집에 살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다. 김가은은 극중 동화 같은 가정의 현모양처를 꿈꾸는 양호랑을 연기했다.

극중 양호랑은 공대 출신 순정남, 바보형 천재 심원석(김민석 분)과 7년을 만났다. 두 사람은 한 집에서 생활하며 오랜 시간 알콩달콩 사랑을 키웠다.

“김민석이 파트너라는 소식을 듣고 너무 좋았다. 민석이가 나오는 드라마도 많이 봤었고, 평소에 또래랑 연기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있었는데, 딱 민석이와 함께하게 돼 귀여운 커플을 만들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민석이와 처음부터 친해졌다. 아무래도 풋풋한 연애 초반이 아닌, 동거하는 장기 커플 얘기라 실제로 저희가 많이 친해져야 자연스러울 것 같았다. 그래서 촬영하기 전에 만나서 밥도 먹고 대사도 맞춰봤다. 워낙 민석이가 상대를 편하게 해주는 스타일이라 재밌게 진행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번 생은 처음이라’ 김가은 사진=MK스포츠 제공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세 커플의 이야기를 통해 다양한 고민을 다뤘다. 그 중 호랑♥원석은 장수 커플의 ‘결혼’에 대한 이상과 현실을 통해 가장 보통의 연애를 그렸다. 특히 연애기간 동안 많은 다툼이 있었지만, 사랑으로 덮었던 호랑♥원석은 결혼을 두고 갈등을 빚으며 잠시 이별을 택하기도 했다.

“헤어지는 신이 가장 공감 갔다. 많은 분들이 ‘7년 만에 사귀었는데 5분 만에 헤어진다’고 했는데, 실제로 그런 것 같다. 보시는 분들이 공감하셨을 것 같고, 그 장면을 찍었을 때 실제로 울컥했다. 현실적인 것 같다. 또 기억에 남는 대사는 마지막에 영효(강성욱 분)에게 얘기하면서 ‘마음은 노력하는 게 아니라 그냥 오는 것’이라는 대사가 있는데, 공감이 많이 됐다. 원석이한테 하는 것 같기도 하고 호랑이 자신에게 하는 것 같기도 했다. 빨간 코트 장면도 개인적으로 좋았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손흥민 ‘힘차게!’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