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인터뷰③] 페퍼톤스 “‘문제적 남자’·‘하이에나’ 출연, 음악에 새로운 영향”

기사입력 2018.05.09 10:10:35 | 최종수정 2018.05.09 15:50:5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페퍼톤스와 컴백 앨범 발매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안테나

[MBN스타 백융희 기자] 밴드 페퍼톤스가 활동, 앨범 작업의 변곡점으로 방송 활동을 꼽았다.

페퍼톤스는 최근 강남구 신사동 안테나 사옥에서 6집 앨범 ‘롱 웨이(long way)’ 발매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데뷔 15년차 가수 페퍼톤스는 ‘질리지 않는 팀’이 되고 싶다는 목표를 전했다. 연배가 쌓이고 후배가 늘어나면서 그에 따른 부담감과 책임감이 든다고 털어놨다. 부담과 책임감은 곧 후배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되고 오랫동안 음악을 잘 해나가야 한다는 의미다. 항상 새로운 시도를 한다는 팀 페퍼톤스가 생각하는 그들의 변곡점은 언제일까.

이장원은 “변곡점은 5집 앨범 활동 마무리 후 TV 출연을 하면서부터인 것 같다. 그런데 음악만 할 때는 잘 몰랐는데 방송에 출연하면서부터 많은 것이 달라졌다. 10만 명 중에 한 분 정도가 음악을 좋다고 말씀해주신다. 또 많은 분들이 저를 친숙하게 생각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장원은 tvN 예능프로그램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을 통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고 페퍼톤스 역시 KBS2 예능프로그램 ‘건반 위의 하이에나’ 등을 통해 시청자와 만난 바 있다. 음악 활동을 중심으로 하는 밴드에게 있어 분명히 대중적으로 변한 것임은 맞지만, 그에 따른 고민도 생겼다.

이장원은 “내 내면은 진지한 사람인데 사람들이 나를 쉽게 보지 않는가에 대한 생각도 해본 적이 있다. 방송에 출연하기 전과 후, 사람들이 나를 대하는 태도가 너무 달라져서 부담이 됐었다. 하지만 그 시기가 지나고 나니 알아봐주시면 감사한 것이라는 마음이 더 크다. 이런 부분은 앨범을 만드는 데 있어서 웃음기를 빼게 했던 것 같다. 항상 유쾌하고 즐거운 음악을 추구했지만, 이번 앨범은 조금은 진지한 면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고 이 부분이 변곡점인 것 같다”고 말했다.

끝으로 이장원은 추후 행보에 대해 “의도적으로 큰 틀을 짜놓고 어떤 매체, 어떤 도구를 이용해서 더 멋진 모습을 보여줘야겠다는 계획을 세운 건 없다. 여러 방송 출연이 저희한테는 굉장히 행운으로 작용한 것 같다. 저희가 계획했던 것 보다 좋은 기회들이 만들어졌고, 좋은 음악이 만들어지고 있어서 감사한 순간이다. 앞으로 계속해서 좋은 음악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마무리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채호 대표 `K뷰티 노하우 베트남에 전수` [MBN포..
글로벌 네일 컵 베트남 개최 [MBN포토]
아름다운 미스 베트남 [MBN포토]
베트남 SCJ 홈쇼핑 최혁준 부장 `수상자들과 함께`..
 
베트남에 네일 열풍 [MBN포토]
글로벌 네일 컵 빛낸 MBC아카데미뷰티스쿨 패션쇼 ..
눈부신 베트남 최고 미녀 [MBN포토]
시상하는 베트남 SCJ 홈쇼핑 최혁준 부장 [MBN포토]
 
베트남 미녀 DJ `섹시한 엄지척` [MBN포토]
라임 리즈 `베트남 국민 여동생` [MBN포토]
오디세이 제품 전달하는 한세종 지사장 [MBN포토]
번영팀 ‘작전 타임!’ [MBN포토]
 
글로벌 네일 컵 2018 베트남 `성황리 개최` [MBN포..
아름다운 네일아트 뽐내는 베트남 미녀 [MBN포토]
트로피 전달하는 베트남 SCJ 홈쇼핑 최혁준 부장 [..
박진아 선수 ‘북한 비밀병기’ [MBN포토]
 
글로벌 네일 컵 베트남 개최 [MBN포토]
아름다운 미스 베트남 [MBN포토]
베트남 SCJ 홈쇼핑 최혁준 부장 `수상자들과 함께`..
불꽃 튀는 통일농구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