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인터뷰②] ‘범바너’ 조효진 PD “유재석 출연? 새로운 구석에 끌렸다더라”

기사입력 2018.05.16 12:58:48 | 최종수정 2018.05.16 15:06:0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범인은 바로 너 조효진 PD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넷플릭스

[MBN스타 백융희 기자] ‘범인은 바로 너!’ 조효진 PD가 유재석의 합류에 대한 에피소드를 밝혔다.

지난 4일 첫 공개한 넷플릭스 예능프로그램 ‘범인은 바로 너!’의 조효진 PD와 김주형 PD는 최근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인터뷰를 진행했다.

‘범인은 바로 너!’는 첫 공개 후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르는 등 뜨거운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범인은 바로 너!’는 첫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유재석이 존재한다. 매 프로그램마다 ‘대박’을 터트리는 그가 넷플릭스 예능을 통해 대중과 처음 만나게 된 것.

유재석은 SBS 예능프로그램 ‘X맨’, ‘패밀리가 떴다’, ‘런닝맨’에 이어 넷플릭스에서 조 PD, 김 PD와 손을 잡았다. 특히 최근 종영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종영 이후 유재석이 새롭게 선보이는 프로그램으로 주목을 끌었다.

조효진 PD는 “넷플릭스와 새 예능을 하기로 결정한 후 유재석 씨에게 갔다. 만나서 프로그램에 대해 설명하니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지만, 그 지점이 재미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며 “새로운 구석이 있을 수 있을 것 같다고 출연 의사를 밝혔다”고 말했다.

이어 “예를 들면 사람이 눈앞에 죽어있으면 살인사건이다. 하지만 이 사람을 진짜 죽었다고 생각해야 하는 건지, 아니면 예능으로 풀어갈지에 대해 고민하는 거다. 하지만 우리도 정답을 정해놓고 가지 않았기 때문에 일단 해보자고 하고 같이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조 PD는 첫 회가 공개된 후 유재석의 반응에 대해 “첫 방송 후 고맙다고 연락이 왔다”며 “추후 몰입하는 쪽으로 사건을 풀어가기로 결정했다”고 털어놨다.

또 “유재석 씨의 말처럼 다양한 예능, 새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싶다. 국내 예능은 한 포맷이 히트하면 한쪽으로 쏠리는 경향이 있다. 현재 국내 예능 시장이 다변화가 되는 만큼 우리 역시 다양한 예능을 통해 대중과 만나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인터뷰③에서 이어집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후지이 미나 ‘냉미녀 느낌으로’ [포토]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후지이 미나 ‘자체발광 꽃미소’ [포토]
후지이 미나 ‘꽃샘추위 녹이는 미소’ [포토]
효민 ‘전통의상 선물에 감동’ [MBN포토]
효민 ‘팬 목소리 경청’ [MBN포토]
 
후지이 미나 ‘수줍은 등장’ [포토]
후지이 미나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 갑니다~’..
효민 ‘베트남 전통의상 잘 어울리나요?’ [MBN포토..
효민 ‘하노이 밝히는 미소’ [MBN포토]
 
후지이 미나 ‘주차장도 런웨이로~’ [포토]
후지이 미나 ‘심쿵 손하트’ [포토]
효민 ‘베트남 팬들 반가워요~’ [MBN포토]
노랑풍선 든 베트남 현지팬들 ‘효민 보러 왔어요’..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효민 ‘베트남 현지팬 선물에 행복’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