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백아연 “헤어진 연인 관한 가사 쓰고 있는 중…듣고 후회했으면”[M+인터뷰③]

기사입력 2018.11.22 12:33:01 | 최종수정 2018.11.22 17:14:5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백아연이 새 디지털 미니앨범 ‘Dear me’ 발매 기념 라운드 인터뷰에서 헤어진 연인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MBN스타 신미래 기자] 20대 후반에 접어든 백아연, 그의 연애는 어떨까. 백아연이 자신의 연애담을 솔직하게 고백하며 현재도 헤어진 연인 향한 가사를 쓰고 있음을 밝혔다.

백아연은 올해 26살로, 20대 후반으로 접어들었다. 이른 나이에 데뷔해 많은 연애를 하지 않았으나 연애를 한 적이 있다고 털어놨다.

이어 최근 연애에 마침표를 찍었다는 백아연은 “연애를 했는데 그 상처가 컸던 것 같다. 제가 찼지만 그분은 차이는 것을 원한 것 같다”라며 솔직하게 말했다.

현재 헤어진 연인과 관련해 가사를 쓰고 있다는 백아연은 “센 노래를 만들고 있다. 헤어진 그 사람에 관한 거다”라며 “복수심이 불타오른다는 이런 마음으로 곡을 쓰면 센 노래가 나오지 않을까 싶다”며 웃음을 지어보였다.

가사 진행 상황에 대해서 그는 “내공이 부족한 건지 그렇게 세보이지 않는다. 곡을 보고 그 얘가 후회했으면 좋겠다”며 화끈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아울러 “연애할 때 제가 상대방을 가르치려고 하는 부분이 있다. 그런 거 말고, 하고 싶은 말 있으면 제대로 하고, 투정도 부리고, 어리광도 부리는, 나이와 반대되게 어린 연애를 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올랜도 블룸 ‘훈훈함의 정석’ [MBN포토]
킴벌리 가너, 칸에서도 빛난 무결점 몸매 [MBN포토]
레아 세이두 ‘칸 빛내는 완벽 옆태~’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올랜도 블룸-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멋짐 대결’..
‘악인전’ 파이팅 [MBN포토]
레아 세이두 ‘과감한 칸 레드카펫 패션’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중후한 매력’ [MBN포토]
‘예정화♥’ 마동석, 마요미표 하트~ [MBN포토]
‘악인전’ 주역들, 칸 정상에서 ‘주먹 불끈’ [M..
 
자스민 툭스 ‘과감한 앞트임 드레스’ [MBN포토]
킴벌리 가너 ‘멀리서 봐도 화려’ [MBN포토]
아드리아나 리마 ‘카리스마 풀충전’ [MBN포토]
‘악인전’ 마동석, 칸 정상에서 묵직한 미소 [MBN..
 
올랜도 블룸 ‘훈훈함의 정석’ [MBN포토]
킴벌리 가너, 칸에서도 빛난 무결점 몸매 [MBN포토]
레아 세이두 ‘칸 빛내는 완벽 옆태~’ [MBN포토]
‘악인전’ 마동석·김무열·김성규 ‘칸 영화제 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