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어쩌다 결혼’ 김동욱 “고성희, 다음 작품서도 만나고파” [M+인터뷰②]

기사입력 2019.03.02 08:01:01 | 최종수정 2019.03.03 11:54:5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동욱이 최근 MBN스타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BA엔터테인먼트

[MBN스타 안윤지 기자] 배우 김동욱과 고성희이 영화 ‘어쩌다 결혼’에서 상극의 캐릭터를 연기하며 찰떡 호흡을 보여줬다. 그 또한 고성희와의 호흡이 완벽했다고 밝혔다.

영화 ‘어쩌다 결혼’(감독 박수진, 박수찬)은 자유를 얻기 위해 결혼을 계획하는 항공사 오너 2세 성석(김동욱 분)과 내 인생을 찾기 위해 결혼을 선택하는 전직 육상요정 해주(고성희 분)의 계약 결혼을 그렸다.

김동욱이 맡은 정성석은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가짜 결혼 계획을 진행, 아버지의 돈을 가지려 한다. 고성희는 박해주 역으로 분했다. 극중 박해주는 한때 대회만 나가면 메달을 휩쓸었지만, 부상 후 선수 생활을 접고 체대 조교로 일하고 있다. 그는 결혼 압박을 피하기 위해 성석과의 결혼을 받아들인다.

김동욱은 촬영 당시를 떠올리며 상대 배우 고성희와의 호흡은 단연 최고였다고 말했다. 그는 다음 작품에서도 만나고 싶다며 러브콜을 보내기도 했다.

“어떤 부분이 좋다기 보다는 촬영 기간이 끝나고도 너무 잘 맞아서 친하게 지내고 있다. 또, 고민이 있으면 털어놓기도 하고 같이 이야기한다. 작품 하면서 좋은 기억만 있었기 때문에 친분으로 이어지지 않았나, 싶다. 다시 작품에서 만나도 재미있게 잘할 수 있다. 또 보고 싶다.”

김동욱은 고성희뿐 아니라 다른 배우와도 유쾌한 현장을 보냈다. 특히 배우 김선영과 함께한 장면의 경우, 즉흥 연기를 하듯 즉석에서 만들어내는 부분이 많았다.

“김선영 선배님이 첫 리딩 때와 전혀 다른 캐릭터로 분석을 해오셨더라. 그래서 현장에서 바로 대사와 상황들을 맞췄고, 처음보다 더 재미있는 장면이 나왔다. 이는 선배님의 연륜과 노력으로 만들어졌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