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팬 #‘문제적 남자’ #라디오…박경의 ♥ [M+인터뷰②]

기사입력 2019.05.28 15:01:03 | 최종수정 2019.05.28 16:33:5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블락비 박경이 최근 MBN스타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KQ엔터테인먼트

음악 활동뿐만 아니라 명석한 두뇌와 매끄러운 진행실력을 자랑하는 블락비 박경이 ‘뇌요미’, ‘끙디’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박경은 2015년부터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에 고정 출연 중이다. 수학 영재 교육원 출신이자 아이돌 그룹 중 유일한 멘사 회원인 그는 뇌섹남 면모를 보이며 놀라운 활약을 펼치고 있다.

“‘문제적 남자’를 통해 인지도를 쌓을 수 있었고, 좋은 사람들과 오래 함께 할 수 있어 감사하다. 유익한 프로그램이라 더 좋다. 출연진들과도 친하다. 친구 같다. ‘문제적 남자’는 내게 모든 걸 다 준 프로그램이다. 얻은 게 너무 많다. 아무래도 새 멤버로 합류한 거라 부담을 느꼈는데, 저로 인해 더 끈끈해졌다고 해서 감사했다. 노력을 했기에 친해질 수 있지 않았나 싶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블락비 박경이 최근 MBN스타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KQ엔터테인먼트



또한 박경은 지난달부터 MBC FM4U ‘박경의 꿈꾸는 라디오’의 DJ를 맡아 꾸준히 청취자들과 만나고 있다. 특히 라디오 DJ를 맡음으로써 긍정적인 영향을 받고 있다며 애정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요즘 라디오에 빠져 있다. 제 생각을 얘기하고, 말을 많이하는 매체라 조심스럽고 예민한 부분도 많아서 적정선을 찾는 게 힘들지만 처음보다 많이 편해졌다. 라디오 DJ를 하면 얻는 게 많다. 다양한 분야의 게스트들을 만날 수 있고, 음악도 많이 들을 수 있다. 지식의 폭도 넓어지고, 평소 동경하는 선배들을 만나 궁금한 걸 질문할 수도 있다. 흔치 않은 기회이지 않나. 배우는 게 참 많다.”

박경은 블락비 내에서 독보적인 팬사랑으로 유명하다. SNS를 통해 꾸준히 팬들을 향한 마음을 드러내거나 팬들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만들기 위해 고민하는 등, 각별한 팬사랑을 보였다. 또한 데뷔 후 지금까지 스스로 가장 잘했다고 생각하는 부분을 묻자 “팬들 좋아하는 것”이라고 자신있게 답했다.

“원래 표현을 잘 한다. 모든 팬들에게 감사하지만, 제 개인 스케줄이나 팬미팅에 와주시는 팬들에게 더 감사하다. 그룹을 좋아해서 보러다니는 분들이 계실 텐데, 그 중에서도 저를 보러와주신다는 게 상당히 감사한 일이다. 블락비 음악이 아님에도 저 자체를 좋아해주시는 분들이라 정말 감사하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박진영X화사, 비닐의상 입고 댄스..파격+아찔 [포토..
2019 ‘마마’ 박보검, 물 흐르듯 진행 [포토]
트와이스 정연, 상받고 소리질러 [포토]
김양 ‘섹시한 매력은 덤~’ [포토]
 
트와이스, 이 비주얼 실화? [포토]
박보검, 진행도 잘하고 얼굴도 잘생기고 [포토]
달라 달라~있지, 흥 넘치는 무대 [포토]
김양 ‘애교 가득 무대매너’ [포토]
 
BTS, 아미 고마워요 [포토]
2019 ‘마마’ 대상 방탄소년단, 무대도 월클 [포토..
트로트가수 김양 ‘시원한 가창력’ [포토]
김양 ‘신나는 트로트의 맛’ [포토]
 
방탄소년단 출격, 2019 ‘MAMA’ 불타오르네 [포토]
박진영X마마무, 이것이 바로 콜라보다 [포토]
김양 ‘최고랍니다~’ [포토]
한혜진 ‘주체할 수 없는 트로트 흥’ [포토]
 
2019 ‘마마’ 박보검, 물 흐르듯 진행 [포토]
트와이스 정연, 상받고 소리질러 [포토]
김양 ‘섹시한 매력은 덤~’ [포토]
한혜진 ‘열창으로 분위기 후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