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유해진이 애정하는 #윤계상 #조현도·박예나 #류준열 [M+인터뷰②]

기사입력 2019.01.19 10:01:03 | 최종수정 2019.01.28 17:32:4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배우 유해진이 최근 MBN스타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유해진이 아끼는 후배들을 떠올렸다. ‘말모이’에서 재회한 윤계상과 극 중 자녀로 출연한 조현도와 박예나, ‘택시운전사’에서 함께 했던 류준열을 언급하며 애정을 표했다.

‘말모이’는 우리말 사용이 금지된 1940년대, 까막눈 판수(유해진 분)가 조선어학회 대표 정환(윤계상 분)을 만나 사전을 만들기 위해 비밀리에 전국의 우리말과 마음까지 모으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유해진이 연기한 김판수는 감옥소를 밥 먹듯 드나들다 조선어학회 사환이 된 까막눈. 사십 평생 처음 ‘가나다라’를 배우고 회원들의 진심에 눈을 뜬 후 ‘말모이’ 작업에 같은 뜻을 가진 동지로 함께하게 된다.

유해진과 윤계상은 ‘소수의견’(2015) 이후 3년 만에 ‘말모이’에서 재회했다. ‘소수의견’에서 선후배 변호사로 만났던 두 사람은 ‘말모이’에선 전국의 우리말을 모아 사전을 만드는 동지로 만나 이전과는 또 다른 시너지를 만들어냈다.

“윤계상이 맡은 류정환이라는 인물은 감정을 숨겨야 해서 쉽지 않았다. 상당히 어려운데 독하게 파고 들더라. 그럴 때 제가 도움은 못 됐는데 괴로울 때 이런저런 얘기를 하곤 했다. 제가 도움준 건 별로 없다. 본인이 연기에 대한 욕심이 있어 나서서 해내더라. ‘소수의견’때보다 확실히 깊이감이 생긴 것 같다. ‘소수의견’때 술을 못 마셨는데, 이번에 모처럼 만나서 보니 술이 늘었더라. 사람 자체가 그때보다 더 익은 것 같다. 그게 당연히 연기에도 나온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배우 유해진이 최근 MBN스타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유해진은 극 중 자녀로 등장한 김덕진(조현도 분), 김순희(박예나 분)를 언급하며 흐뭇해했다. 특히 관객들도 사로잡은 박예나의 귀여운 매력에 아빠미소를 지었고, 김덕진의 의젓함에 기특해했다.

“순희는 다 귀엽다고 한다. 아주 예쁘다. 아들 덕진이도 건강하고 바른 친구다. 그 친구가 어버이날 저에게 편지를 써줬는데, 내용도 근사하고 글씨도 정말 잘 쓰더라. 편지 읽고 참 좋은 놈이구나 싶었다. 마음이 느껴지는 편지였다. 기특했다. 듣기론 공부도 그렇게 잘한다더라. 연기하면서 학업도 성실하게 했나보다. 순희는 보시다시피 순둥이다. 자식들 캐스팅을 참 잘한 것 같다.”

더불어 후배들에게 편지를 받은 적이 있냐는 질문에 한참을 고민하던 그는 “후배한테 편지 받은 적은 별로 없다. 아, 예전에 ‘완벽한 타인’ 무대인사할 때 류준열이 와서 꽃다발을 줬는데 그 안에 편지가 있었다. 다른 배우들이 인사할 때 편지를 슬쩍 보고 준열이가 멀리서 보이길래 고맙다고 했는데, 제가 받자마자 읽으니까 좋았나보다(웃음). 최근에 편지 받은 건 준열이, 덕진이 두 사람이다. 참 고맙고 좋았다”며 고마워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