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스윙키즈’ 박혜수 “도경수, 특별한 대화 없어도 편한 선배” [M+인터뷰②]

기사입력 2019.01.01 12:33:02 | 최종수정 2019.01.01 17:15:3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배우 박혜수가 최근 MBN스타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MK스포츠 김영구 기자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박혜수가 도경수와의 호흡을 언급했다. 비주얼 면에선 비현실적인 만큼 우월한 두 사람이지만, 마치 현실남매 같은 케미를 자랑했다.

‘스윙키즈’(감독 강형철)는 1951년 거제 포로수용소, 오직 춤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오합지졸 댄스단 스윙키즈의 가슴 뛰는 탄생기를 그린 영화다. 박혜수는 스윙키즈 댄스단의 무허가 통역사 양판래 역을 맡았다.

박혜수는 극 중 스윙키즈 댄스단의 일원으로서 함께 호흡을 맞춘 도경수(로기수 역)를 언급했다. 그는 도경수의 첫인상에 대해 “첫인상은 진중하고 과묵했다. 로기수라는 인물이 그래서 그렇게 보였는지 모르겠는데, 이후에는 장난끼도 많고 웃음도 많은 분인 걸 알게 됐다”고 밝혔다.

두 사람이 조금 더 가까워질 수 있었던 계기는 오정세(강병삼 역)의 유쾌함 덕분이었다고 한다. 현장에서 분위기 메이커를 자처한 오정세는 후배들이 조금이라도 편하게 임할 수 있도록 화기애애한 환경을 만들어준 고마운 선배라고.

“특히 도경수 선배님과 가까워질 수 있었던 이유는 오정세 선배님이 분위기를 많이 풀어주셨다. 오정세 선배님은 정말 웃음폭탄이시다. 너무 웃겨서 NG날 정도였다. 자연스럽게 현장 분위기가 좋아졌다. 가장 선배님인데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해주셨다. 그러다가도 촬영이 들어가면 집중하시는 모습이 너무 멋있었다. 또 저의 연기를 보고 많은 조언도 해주셨다. 애정과 관심을 갖고 화면에 잘 담기게 해주시려는 모습이 멋있고 감사했다.”

박혜수는 도경수의 장점에 대해 “집중력이 정말 좋다”고 칭찬했다. 컨디션에 영향을 받는 편이라는 그는 어떤 환경에서도 흔들림 없는 도경수의 집중력이 놀라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스케줄 다녀와서 피곤할 텐데 늘 집중하시는 모습이 멋있고 프로답다고 느꼈다. 배우로서 큰 장점인 것 같다. 그런 점을 배우고 싶은데, 저는 잘 흔들리고 감정적인 편이라 성격을 바꾸려면 오랜 시간이 필요할 것 같다(웃음)”고 덧붙였다.

도경수는 매체 인터뷰를 통해 박혜수에 대해 “친동생 같다”며 애정을 보인 바 있다. 이에 대해 박혜수는 “사실 저희는 실제로 시시콜콜 많은 얘기를 하는 편은 아니다(웃음)”라고 답했다. 여기에 “현실 남매 느낌이냐”고 묻자 “약간 그렇다. 무대인사 다닐 때도 대화를 많이 나누는 편은 아니다. 그냥 말 안 해도 편하다. 그만큼 제가 믿고 존경하는 선배님이다”라며 도경수에 대한 무한 신뢰를 드러냈다. /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인터뷰③에서 계속)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차정원 ‘우아한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차정원 ‘화사한 미모’ [MBN포토]
노광식 ‘논현동 밝히는 훈훈한 미소~’ [MBN포토]
류승수 ‘시원한 눈웃음~’ [MBN포토]
박해진 ‘꽃을 든 남자의 정석’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박해진 ‘달달한 손하트~’ [MBN포토]
 
차정원 ‘돋보이는 옆라인’ [MBN포토]
이고은 ‘조보아 언니와 닮았나요?’ [MBN포토]
김은수 ‘드라마 시크릿 훈훈 담당’ [MBN포토]
박해진 ‘꽃다발 선물에 감동’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박해진 ‘시크릿 쫑파티 왔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