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뜨거운 中 한류 열풍…웨이보로 살펴본 인기순위

기사입력 2014.08.01 11:53:08 | 최종수정 2014.08.01 16:42:05


[MBN스타 김진선 기자] 한류 열풍이 뜨거운 중국에서는 페이스북이나 트위터같은 대중적인 SNS가 금지돼 있다. 때문에 ‘중국의 트위터’로 불리는 웨이보는 독보적인 SNS 수단이다. 이에 스타들은 웨이보를 통해 자신의 근황이나 작품 홍보 등 가지각색 방법으로 중국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팔로우 수는 곧 인기의 척도가 되기도 한다. 중국 팬들과 가장 활발한 교류를 하고 있는 한류 스타는 누굴까. 한류 스타를 향한 중국 팬들의 관심 표출을 ‘웨이보의 팔로우’ 수로 나열해 봤다.

1위 ‘월드 스타’ 싸이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싸이는 2450만 팔로우를 두고 있다. 싸이는 웨이보 이름도 ‘싸이 오빠’(PSY OPPA)일 뿐 아니라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는 사진으로 자신의 개성을 살렸다. 그는 자신이 속한 YG엔터테인먼트의 소식, 자신의 앨범 소식 뿐 아니라 셀카로 근황을 전한다. 최근에는 박지성과 김민지의 결혼식에서 만난 히딩크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언어도 월드 스타답게 영어와 중국어, 한국어를 적절히 활용하고 있다.

2위 ‘긴다리 오빠’ 이민호

드라마 ‘상속자들’을 통해 중국 팬들 사이에서 ‘긴다리 오빠’로 통하는 이민호는 2296만 팔로우가 있다. 이민호는 웨이보에 다양한 활동은 하지 않지만, 독보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다. 작년 11월부터 올해 3월까지 팔로우 수가 천만 명이 넘게 늘어 이민호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 작년 웨이보를 통해 이루어진 ‘이팡탄 인터뷰’에서 이민호는 52만 개의 질문을 받아 중국 언론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이민호 웨이보 이외에도 ‘이민호전국팬클럽’(李敏镐全球粉丝团)에는 160만 명이, ‘이민호팬대본영’(李敏镐粉丝大本营)에는 71만 명의 팬들이 각각의 웨이보를 만들어 이민호를 지지하고 있다.

3위 ‘장어들은 나를 따르라’ 장근석

팬들에게 ‘장어’라고 칭하는 장근석은 중국팬들을 향해 만위(장어·鳗鱼)라고 칭하며 남다른 친근감으로 팬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1779만 명의 팔로우를 거느리고 있는 장근석은 셀카를 통해 근황을 주로 전한다. 최근 장근석은 자신이 속한 프로젝트 그룹 팀에이치(TEAM H)에 대한 글로 팬들의 기대를 높이기도 했다.

4위 ‘부지런히 팬들과 소통한다’ 이준기

웨이보에 1432만 팔로우가 있는 이준기는 부지런하게 중국 팬들과 소통한다. 그는 작품을 하는 중간 중간에 셀카를 올리는가 하면, 쉬는 기간에도 근황을 공개한다. 라면을 먹는 모습부터 장난을 치는 사진까지, 일상 모습을 담은 스타의 사진만큼 팬들에게 좋은 선물은 없을 듯 하다. 그는 한국어와 영어를 적절히 사용하면서 ‘고마워요’(谢谢), ‘당신들을 사랑합니다’(我爱你们), ‘파이팅’(加油) 등의 간단한 중국어 인사로 팬서비스를 잊지 않는다.

5위 ‘에프엑스(f(x)’ 빅토리아

1324만 명의 팔로우를 이끄는 빅토리아는 중국 팬들에게 셀카와 인증샷으로 근황을 전한다. 솔직할 뿐 아니라 중국어로 다양한 소식을 전하기 때문에 중국 팬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다. 그는 슈퍼주니어 멤버들과 찍은 사진 뿐 아니라, 자신이 먹은 음식 등 편안한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빅토리아는 에프엑스 1위 인증샷과 더불어 설리가 출연한 영화 ‘해적’을 홍보하는 등 웨이보를 팬들과의 소통의 장으로 적극 활용하고 있다.

6위 ‘중국 內 일상을 담아요’ 최시원

슈퍼주니어 멤버 시원은 풍경을 1316만 명의 팔로우가 있다. 현재 중국에서 영화 ‘파풍’을 촬영 중인 시원은 중국에서의 일상을 주로 담고 있다. 영화를 찍으며 중국 배우들과 셀카를 찍는가 하면, 풍경사진도 종종 올리기도 한다. 시원은 한국어, 영어와 중국어, 병음(중국어 발음표기)까지 활용하며 중국 팬들과 적극적인 소통을 하고 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으로 근황을 전하고 있는 한류 스타들.

7위 ‘함께 공유해요’ 정일우

937만 명의 팔로우를 설레게 하고 있는 정일우는 주로 ‘공유’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중국 팬들이 관리하는 웨이보의 글을 공유하는가 하면, 일상을 담은 사진을 올려 근황을 전한다. 특히 정일우는 작품에 대한 기대를 전해 팬들의 기대를 높인다. 최근에는 MBC 월화드라마 ‘야경꾼 일지’를 촬영하며 한복을 입은 사진과 네이버 스타캐스트 오픈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8위 ‘도민준’ ‘도교수’ 김수현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별그대)’로 중국에서 폭발적인 사랑을 받은 김수현은 751만 명의 팔로우의 지지를 받고 있다. 김수현은 별다른 웨이보 활동을 하지 않고 소속사 키이스트 차이나의 글을 공유하며 근황을 전하는 데 그치고 있다. 친필로 적은 새해인사 말고는 김수현의 흔적이 크게 없음에도 팬들의 뜨거운 반응은 그 인기를 입증한다.

9위 ‘한국 여배우 中 독보적’ 박신혜

한국 여배우 중 독보적인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박신혜는 645만 명의 팔로우에게 상큼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드라마 ‘미남이시네요’, ‘‘상속자들’등의 작품으로 중국인들의 관심을 모은 박신혜 역시 셀카를 통해 근황을 전하고 있다. 최근 박신혜가 광고모델로 활동 중인 중국 통일 음료는 자사 웨이보를 통해 박신혜 팬미팅에 초대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기도 해 현지 팬들의 기대를 높이기도 했다.

10위 ‘중국어로 소통해요’ 이다해

이다해의 중국어 실력은 수준급이다. 이다해는 지난 2011년 중국 예능프로그램 ‘쾌락대본영’에서도 통역 없이 녹화를 진행해 현지 팬들의 박수를 받았다. 550만의 팔로우를 지닌 웨이보에서도 그의 중국어 실력은 여과 없이 드러난다. 특히 이다해는 작품을 준비하는 모습 뿐 아니라 한국에서 보내는 일상 등을 중국어로 표현해 눈길을 모은다. 중국 팬들에게 거리낌 없이 다가가려는 모습이 여실히 드러나기 때문.

그 외 제시카, 채림, 추자현 등

팔로우 수가 10위 안에 들진 않았어도 가장 활발하게 웨이보에 근황을 전하는 한류스타는 소녀시대 제시카다. 그는 웨이보를 통해 3단, 6단, 9단 셀카 뿐 아니라 동생 크리스탈과 찍은 사진, 윤아와 찍은 모습 등으로 중국 팬들의 눈길을 모았다. 제시카 말고도, 최근 결혼 소식을 알린 채림, 중국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채연, 추자현, 엑소 타오와 레이 등도 중국 팬들과 소통을 나누고 있다.

반면, 중국 내에서 많은 관심을 받는 스타지만 웨이보를 개설하지 않은 배우들도 많다. 전지현과 이승기, 강동원, 조인성, 현빈, 송지효, 손예진, 고아라 등이다.

김진선 기자 amabile1441@mkculture.com 트위터 @mkculture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