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TView] ‘몬스터’ 강지환의 잔혹한 복수가 시작된다…긴장감 ‘UP’

기사입력 2016.05.24 07:36:05


‘몬스터’ 강지환의 잔혹한 복수가 시작됐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에서는 오로지 변일재(정보석 분)에게 복수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무섭게 돌진하는 강기탄(강지환 분)의 모습이 긴박하게 그려지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강기탄은 수도병원을 매각한 500억 중 200억으로 도도그룹의 주식을 모두 사들이려는 변일재에게서 200억을 되찾는데 성공했고 이어 무기명 채권으로 바꿔 놓은 나머지 300억을 찾아온 변일재를 보며 자신의 돈을 일재에게 빼앗길 바엔 불태워 버리겠다는 생각으로 자신의 목숨까지도 위험할 수 있는 사고까지 내는 잔혹함을 보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몬스터

특히, 17회 엔딩에서 피 흘리며 정신을 잃은 변일재를 보며 웃어보이던 강기탄의 강렬함이 안방극장을 압도시키며 두 사람의 생사여부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졌다. 이런 가운데, 병원에서 마주하고 있는 강기탄과 변일재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무모한 사고로 인해 의식을 잃고 호흡기를 착용한 채 누워있는 변일재의 모습과 부상으로 인해 성치 않은 몸을 이끌고 죽은 듯 누워있는 변일재를 내려다보고 있는 강기탄의 모습이 긴장감을 유발하고 있다.

기탄은 자신의 계획대로 500억을 모두 잃고 사고까지 당한 채 누워있는 변일재를 보며 어떤 생각을 하는 것인지, 돈을 모두 찾은 기탄은 앞으로 어떤 계획을 세우게 될 것인지 그의 복수가 어디까지일지 기대가 되고 있다. 이 사고로 인해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될 강기탄과 변일재의 관계에 귀추가 주목된다.

‘몬스터’ 관계자는 “강기탄은 궁극적 복수대상은 변일재를 제대로 몰락시키기 위해 그를 둘러싼 다른 인물들에게까지도 자비 없는 복수심을 드러낼 예정이다. 힌층 더 뜨겁고 강력해진 복수와 애절한 로맨스가 완벽하게 어우러진 강렬한 스토리로 흥미를 더할 ‘몬스터’ 18회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변일재와 도도그룹에 처절한 복수를 하기 위해 자신의 신분을 철저히 숨긴 채 복수의 칼을 갈고 있는 강기탄의 파란만장 인생이 담긴 ‘몬스터’ 18회는 오늘(24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손흥민 ‘힘차게!’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