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명장면] ‘또 오해영’ 전혜빈, 에릭 떠날 수밖에 없었다고?

기사입력 2016.05.24 08:17:52


tvN 월화드라마 ‘또 오해영’ 전혜빈이 에릭을 떠날 수밖에 없었던 이유가 밝혀졌다.

지난 23일 방송된 ‘또 오해영’에서 금수저 오해영(전혜빈 분)은 박도경(에릭 분)에게 결혼식에 나타나지 않은 이유를 밝히는 이메일을 보냈다.

이날 박도경은 이메일에 첨부된 음성파일을 듣게 됐다.

음성파일에는 부모님에게 버림받아 할머니 손에서 자란 오해영을 며느리로 받아들일 수 없다는 박도경 엄마의 목소리가 들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또 오해영 캡처

엄마의 반대에 박도경은 "나 걔 불쌍해서 못 버린다. 부모한테 버림받은 애 나까지 어떻게 버려. 웃으면서도 눈동자까지 떨려. 그런 애를 어떻게 버리냐"고 반박했지만 박도경의 엄마는 "그건 사랑이 아니라 측은지심이다"라고 단호히 말했다.

이에 오해영은 "내 치부를 들켰다. 내가 얼마나 생글거리며 악착같이 살았는데, 그걸 꿰뚫어 보다니"라며 떠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솔직하게 털어놨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황찬성 `다소곳한 포즈` [MBN포토]
연우진 `훈훈한 비주얼` [MBN포토]
박민영 `사극 여신 납시오` [MBN포토]
이동건 `가슴이 뜨거운 품절남` [MBN포토]
 
도지원 `꽃미소 살랑` [MBN포토]
박민영 `내가 좋아하는 꽃받침` [MBN포토]
박민영 `계단 오르기도 힘든 초미니` [MBN포토]
이동건 `내 심장은 네게 아니야~` [MBN포토]
 
도지원 `상큼한 미소로` [MBN포토]
박민영 `잡티 하나없는 꿀피부` [MBN포토]
이동건 `사랑이 넘치는 하트` [MBN포토]
품절남 이동건 `조윤희의 남자` [MBN포토]
 
이동건 `시원시원한 걸음` [MBN포토]
박민영 `순백의 여신` [MBN포토]
이동건 `행복한 미소` [MBN포토]
이동건 `조윤희와 결혼 발표 후 첫 공식석상` [MBN..
 
연우진 `훈훈한 비주얼` [MBN포토]
박민영 `사극 여신 납시오` [MBN포토]
이동건 `가슴이 뜨거운 품절남` [MBN포토]
박민영 `감탄사 나오는 인형미모`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