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TView] ‘동상이몽’ 현아, 노출 여고생에 건넨 ‘따뜻한 한마디’

기사입력 2016.05.24 09:41:05


걸 그룹 포미닛 현아가 노출에 대한 나름의 소신으로 여고생의 마음을 열었다.

지난 2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서는 노출이 심한 옷을 입고 다니는 딸이 걱정인 어머니가 출연했다.

어머니는 딸이 현아의 의상을 고스란히 따라하고 있다며 “죄송하지만 현아씨가 밉다”고 말했다. 실제 영상에 등장한 딸의 모습은 현아의 무대의상을 그대로 베낀 듯 비슷한 부분이 많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동상이몽 캡처

여고생 예나 양은 “나는 입고 싶은 대로 입는 것 뿐”이라며 “엄마의 말처럼 노출증이 아니다. 요즘은 다 이렇게 입는다”며 당당해 했다.

그러면서 “현아의 사인회를 보고 ‘정말 당당하구나’ 느꼈다. 성격이 소심했는데 현아의 모습을 보고 동경하게 됐다”며 현아를 따라하기 시작한 이유를 공개했다.

출연진은 “현아 씨는 노출 패션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었고 현아는 “전 노출 패션에 맞는 태도가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노출에 대한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그는 “믿으실 진 모르겠지만 평소에는 노출을 선호하지 않는다. 저의 콘셉트나 캐릭터에 대해 확고한 생각이 있기 때문에 평소 의상을 입을 때는 때와 장소를 중요시 여긴다”고 설명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동상이몽 캡처

실제로 현아는 학창시절에는 학생다운 의상을 입고 있었다. 무대 위나 특별한 상황에서만 노출이 있는 옷을 입었다.

현아는 “노출 패션에 맞는 태도가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저는 보여줘야 한다는 캐릭터가 확고하다. 다만 때와 장소를 중요히 여긴다. 예나 양한테 기준점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모두의 만류에도 고집을 꺾지 않던 예나 양은 “현아 언니가 말한 건 귀에 쏙쏙 박힌다”라며 노출을 줄일 것을 약속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손흥민 ‘힘차게!’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