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동네변호사 조들호’, 4회 연장은 ‘꿈’?…박신양 측 “입장변화 無”

기사입력 2016.05.24 10:42:55


[MBN스타 유지혜 기자] KBS2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4회 연장을 두고 배우 박신양 측과 드라마 측이 입장 차이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아직 변화된 것은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24일 오전 박신양의 소속사 한 관계자는 MBN스타에 “당시 ‘동네변호사 조들호’ 측에 종영 이후 일정이 있어 연장에 참여하지 못한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그 때와 입장이나 상황이 달라진 것은 없다”고 밝혔다.

지난 20일 ‘동네변호사 조들호’ 측은 4회 연장을 고려 중이라고 밝혔으나 박신양 측은 “‘동네변호사 조들호’ 종영 이후 영화 ‘내 아내’에 합류하기로 했기 때문에 일정을 조율할 수없다. 연장 촬영에는 합류하지 못한다는 뜻을 이미 드라마 측에 전달했다”고 입장을 밝혀 KBS, 제작사와 입장 차이를 보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KBS 측은 “배우들을 설득 중”이라고 밝혔지만 그 때와 달라진 바는 많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박신양을 제외한 다른 배우들의 소속사 관계자들도 “아직 연장 관련해서 전해들은 바는 없다”고 설명했다.

이제 20회 종영을 단 3회 앞둔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연장을 할지 눈길이 모아지고 있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