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TV핫★] ‘안녕하세요’ 이상민 vs ‘동상이몽’ 김흥국…누가 더 ‘사이다’?

기사입력 2016.05.24 14:39:31


KBS2 ‘안녕하세요’에 등장한 이상민과 SBS ‘동상이몽’에 출연한 김흥국이 ‘사이다 발언’을 아끼지 않으며 시청자들에 속 시원함을 선사하고 있다.

지난 23일 오후 KBS2 ‘안녕하세요’에는 이상민이 출연, 7년 만에 KBS에 등장했다. 이상민의 7년 만에 KBS에 나왔다는 말에 신동엽은 “역시 리더다. 룰라 멤버들 중 가장 먼저 KBS에 복귀했다”고 말해 그를 진땀나게 했다.

그는 “평소 ‘안녕하세요’를 보며 주인공들의 고민을 혼자 상담해주곤 했다. 그리고 친분이 두터운 팬들의 고민 상담을 자주 해줘 최근에 팬의 남편과 전화하기까지 했다”고 말하며 ‘고민 상담’에 가장 적절한 게스트임을 밝혔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안녕하세요 이상민 방송 캡처



그가 밝힌 ‘고민 상담에 최적화된’ 게스트인 만큼 이상민은 이날 ‘사이다’와 같은 발언을 서슴치 않았다. 이상민은 10년째 무시당하는 아내 사연 중 결혼생활 내내 하녀 취급을 받는 사연자의 남편이 “자신이 왕”이라고 말하자 몇 번이나 “한대 치고 싶다”고 뼈있는 농담을 해 시원함과 웃음을 함께 줬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동상이몽 김흥국 방송 캡처



같은 날 ‘동상이몽’에서 활약한 김흥국의 활약도 비슷했다. 김흥국은 술 때문에 이혼 위기에 놓인 부부와 이를 바라보는 아들이 등장하자 아버지에 “대체 왜 그러는 거냐”며 화를 냈고, 아빠와 함께 술을 마시는 ‘술친구’들에게도 거침없이 쓴 소리를 해 결국 아빠를 고개 숙이게 만들었다.

또한 김흥국은 아들에게도 “어머니께 잘 해드려야 한다”고 말하고, 어머니께는 위로를 전해 모두를 감동하게 만들었다. 쓴 소리가 필요할 땐 거침없이, 위로를 할 땐 다정하게 했던 김흥국과 이상민의 활약은 ‘안녕하세요’와 ‘동상이몽’을 훈훈하게 만들기 충분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소유 ‘환호하는 관객에게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트롯가수 김소유 ‘믿고 듣는 가창력’ [MBN포토]
차정원 ‘돋보이는 옆라인’ [MBN포토]
이고은 ‘조보아 언니와 닮았나요?’ [MBN포토]
김은수 ‘드라마 시크릿 훈훈 담당’ [MBN포토]
 
차정원 ‘우아한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차정원 ‘화사한 미모’ [MBN포토]
노광식 ‘논현동 밝히는 훈훈한 미소~’ [MBN포토]
류승수 ‘시원한 눈웃음~’ [MBN포토]
박해진 ‘꽃을 든 남자의 정석’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박해진 ‘달달한 손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