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백승빈 감독 “‘무서운이야기3’, SF와 결합된 크로스오버 호러물”

기사입력 2016.05.24 16:33:07


[MBN스타 최윤나 기자] 백승빈 감독이 이번 영화의 특징에 대해 설명했다.

24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는 영화 ‘무서운이야기3’ 언론시사회가 개최됐다. 이날 시사회 이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주연배우 임슬옹, 경수진, 박정민, 홍은희 그리고 연출을 맡은 김곡 감독, 김선 감독, 백승빈 감독, 민규동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백승빈 감독은 “‘무서운이야기3’이 기존의 시리즈와 다르게 SF 포장을 띄고 있다. 그렇게 되기까지 내가 제안을 했었다. SF호러물에 대한 관심이 있었고, 듀나의 원작 단편을 보고 크로스오버된 호러물이 필요하지 않을까 했다. 그래서 과거, 현재, 미래가 세팅이 됐다”고 운을 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정일구 기자



이어 그는 “‘무서운이야기’가 한국에 없는 공포 시리즈인데, 3편이 되면 예술적 시도를 해볼 필요가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상업영화에는 위험한 시도일 수도 있었지만, 좋게 말씀해주시면 앞으로 참신한 호러물이 나오지 않을까 기대해본다”고 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무서운이야기3’는 살아서는 빠져나갈 수 없는 여우골의 전설을 담은 공포 설화 ‘여우골’, 멈추지 않는 공포의 속도감을 보여줄 질주 괴담 ‘로드레이지’, 아이와 인공지능 로봇의 지킬 수 없는 무서운 약속을 그린 인공지능 호러 ‘기계령’까지 과거, 현재, 미래 시간을 초월한 절대 공포를 담은 영화다. 오는 6월1일 개봉.

최윤나 기자 refuge_cosmo@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하지원 `온몸 초밀착 시스루 드레스` [MBN포토]
고원희-전석호 `설레는 입장` [MBN포토]
이영하 `전주영화제 참석` [MBN포토]
신동미 `반가운 손인사` [MBN포토]
 
하지원 `과감히 뽐낸 몸매` [MBN포토]
김소이 `최강 동안` [MBN포토]
이영아-전무송 `전주영화제 즐겨요~` [MBN포토]
신동미 `아름다운 드레스 자태` [MBN포토]
 
하지원 `전주에 뜬 여신` [MBN포토]
김선영 `가슴에 노란리본 달고~` [MBN포토]
이일화 `예쁜 미소~` [MBN포토]
오달수 `전주영화제 왔어요` [MBN포토]
 
고원희 `눈부신 미소` [MBN포토]
지안-송재호 `다정하게~` [MBN포토]
장미희 `아름다운 전주영화제` [MBN포토]
박해일 `반가워요 전주~` [MBN포토]
 
고원희-전석호 `설레는 입장` [MBN포토]
이영하 `전주영화제 참석` [MBN포토]
신동미 `반가운 손인사` [MBN포토]
수애 `고운 미소`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