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명장면] 임지연, 전광렬 목숨 구하기 위해 자결…‘비극적 최후’

기사입력 2016.05.24 23:03:52


[MBN스타 남우정 기자] ‘대박‘ 임지연이 최후를 맞았다.

2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대박’에서는 쓰러졌던 숙종(최민수 분)이 김체건(안길강 분)에게 이인좌(전광렬 분)을 죽이라는 명을 내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숙종은 “너는 나다. 나의 칼이니까 당당히 그자를 죽여라. 그놈의 목을 가져오너라”라고 어명을 내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체건은 어명을 받고 이인좌를 찾아갔고 이인좌는 김체건의 칼을 받아 죽을 위기에 놓였다. 이 때 담서(임지연 분)이 그 앞을 막아섰고 “제 목숨으로 이번 한번만 멈춰달라”고 청했다.

담서는 김체건의 칼을 잡아 당겨 자결을 택했고 이인좌는 오열했다. 담서는 “너무나 원망스러웠다. 아버지를 그렇게 만든 사람이. 근데 미워할 수밖에 없었던 세월이 무거웠다. 이제 그만두려고 한다”고 말했다. 담서는 그 자리에 찾아온 백대길(장근석 분)에게 “처음부터 목숨으로 용서를 구했어야 했는데”라고 말하며 눈을 감았다.

충격에 빠진 이인좌는 자신을 죽이라고 했으나 백대길이 막아섰다. 백대길은 “한번은 살릴 수 있는거잖아. 담서 목숨을 걸고 부탁한건데”라고 청했고 김체건은 그대로 돌아섰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더문글로벌아카데미`, 한국모델협회 공식아카데미..
문희경 대표, `더문 글로벌 아카데미` 기대해주세요..
레미 맬렉, 남우주연상 트로피는 나의 것 [포토]
브래들리 쿠퍼, 여심 사로잡는 매혹적인 미소 [포토..
 
인사말 전하는 문희경 대표 [MBN포토]
루시 보인턴♥라미 말렉, 시상식장 달군 ‘뜨거운 ..
“꿈을 포기하지 말아요”…레이디 가가, 눈물의 주..
‘더 페이버릿’ 올리비아 콜맨, 여왕의 품격 [포토..
 
축사하는 한국모델협회 임주완 회장 [MBN포토]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조연상, ‘그린북’ 마허샬라..
레지나 킹, 91회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했어요~..
‘아카데미 시상식’ 크리스찬 베일, 아내 시비 블..
 
`케이팝` 김주민, `더문 글로벌 아카데미` 댄스강사..
‘그린북’ 피터 패럴리 감독, 작품상 트로피 들고..
얄리차 아파리시오, 첫 주연으로 여우주연상 후보 ..
엠마 스톤, 여우조연상 후보에 올랐어요~ [포토]
 
문희경 대표, `더문 글로벌 아카데미` 기대해주세요..
레미 맬렉, 남우주연상 트로피는 나의 것 [포토]
브래들리 쿠퍼, 여심 사로잡는 매혹적인 미소 [포토..
퀸 브라이언 메이X아담 램버트, 기립박수 터져나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