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명장면] 임지연, 전광렬 목숨 구하기 위해 자결…‘비극적 최후’

기사입력 2016.05.24 23:03:52


[MBN스타 남우정 기자] ‘대박‘ 임지연이 최후를 맞았다.

2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대박’에서는 쓰러졌던 숙종(최민수 분)이 김체건(안길강 분)에게 이인좌(전광렬 분)을 죽이라는 명을 내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숙종은 “너는 나다. 나의 칼이니까 당당히 그자를 죽여라. 그놈의 목을 가져오너라”라고 어명을 내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체건은 어명을 받고 이인좌를 찾아갔고 이인좌는 김체건의 칼을 받아 죽을 위기에 놓였다. 이 때 담서(임지연 분)이 그 앞을 막아섰고 “제 목숨으로 이번 한번만 멈춰달라”고 청했다.

담서는 김체건의 칼을 잡아 당겨 자결을 택했고 이인좌는 오열했다. 담서는 “너무나 원망스러웠다. 아버지를 그렇게 만든 사람이. 근데 미워할 수밖에 없었던 세월이 무거웠다. 이제 그만두려고 한다”고 말했다. 담서는 그 자리에 찾아온 백대길(장근석 분)에게 “처음부터 목숨으로 용서를 구했어야 했는데”라고 말하며 눈을 감았다.

충격에 빠진 이인좌는 자신을 죽이라고 했으나 백대길이 막아섰다. 백대길은 “한번은 살릴 수 있는거잖아. 담서 목숨을 걸고 부탁한건데”라고 청했고 김체건은 그대로 돌아섰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송승헌 등장이오 [MBN포토]
황의조 ‘짜릿하다!’ [포토]
기뻐하는 이승우 [포토]
헤딩하는 김민재 [포토]
 
‘댄디가이’ 송승헌, 마네킹 비주얼 [MBN포토]
황희찬 ‘추가골 넣고 세레머니’ [포토]
이승우 ‘한일전 이긴다!’ [포토]
황희찬 ‘끝까지 간다’ [포토]
 
배우 송승헌 ‘꽃미남의 정석’ [MBN포토]
이승우 ‘골!!’ [포토]
이진현 ‘강력한 슈팅’ [포토]
황의조 ‘간절한 눈빛’ [포토]
 
배우 송승헌 ‘수줍은 손하트’ [MBN포토]
추가골 넣은 황희찬 [포토]
이승우 ‘막을 수 없을 걸?’ [포토]
손흥민 ‘힘차게!’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