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프리즘] ‘대박’ 전광렬, 임지연 자결에 복수심 폭발…폭주 시작됐다

기사입력 2016.05.25 00:01:01


‘대박’ 임지연의 자결에 전광렬이 폭주했다.

2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대박’에선 담서(임지연 분)가 이인좌(전광렬 분)을 대신해 자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숙종(최민수 분)의 어명을 받든 김체건(안길강 분)은 이인좌를 죽이기 위해 찾아왔다. 이 때 담서가 나타나 그 앞을 가로 막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담서는 “제 목숨으로 이번 한 번만 멈춰달라”고 부탁했고 이인좌를 대신해서 직접 칼을 맞아 자결을 택했다.

담서의 죽음으로 인해 이인좌는 숙종에 대한 복수심이 더 끓게 됐다. 그는 숙종이 아끼는 아들인 연령군을 찾아갔다.

이인좌는 그의 목에 침을 꽂았고 어린 연령군은 고통스러워했다. 하지만 여기서 그치지 않고 이인좌는 연령군에게 칼을 꽂았다. 이인좌는 “이게 다 네 아비 탓이다”라고 분노를 표했다.

가문이 망하고 가족들을 잃은 상태에서도 숙종을 향한 복수를 꿈꿔왔던 이인좌는 아꼈던 제자인 담서의 죽음으로 더 큰 복수를 꿈꾸게 됐다. 숙종 역시 이인좌의 목을 가져오라고 명을 내릴 정도로 그에 대한 적개심을 표출한 상태다. 서로를 향해 칼을 겨두고 있는 두 사람의 최후는 어떻게 맞게 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