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운빨로맨스’ 황정음 “결혼 후 첫 작품? 빨리 복귀하고 싶었다”

기사입력 2016.05.25 14:55:38 | 최종수정 2016.05.25 18:09:11


[MBN스타 유지혜 기자] ‘운빨로맨스’의 여주인공으로 나선 배우 황정음이 결혼 후 복귀하는 소감을 밝혔다.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MBC 센터에서는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황정음, 류준열, 이청아, 이수혁과 김경희 PD가 참석했다.

이날 황정음은 “미신을 맹신하는 심보늬 역할을 맡았다.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돼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입을 열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이현지 기자



이어 그는 결혼 후 첫 작품이라는 점에서 “결혼은 결혼이고 일은 일이라고 생각한다. ‘그녀는 예뻤다’ 끝나고 결혼 준비하면서 빨리 복귀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황정음은 “저는 사실 멜로를 하고 싶었다. 한창 ‘태양의 후예’에 빠져서 빨리 연기를 하고 싶단 생각이 들었다. 결혼을 한 후 주인공을 하는 것도 감사한데 로맨틱코미디라서 더 좋았다. 그것 중 가장 좋은 작품을 하게 됐다”고 말하며 작품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운빨로맨스’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미신을 맹신하는 여자 심보늬(황정음 분)와 수식 및 과학의 세계에 사는 공대남자 제수호(류준열 분)의 로맨틱 코미디를 그려내는 드라마다. 25일 오후 10시 첫 방송.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