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운빨로맨스’ 황정음, ‘믿보황의 마법’을 보여줄 시간 (종합)

기사입력 2016.05.25 17:23:30 | 최종수정 2016.05.25 18:12:19


[MBN스타 유지혜 기자] ‘운빨로맨스’로 또 다시 ‘로코퀸’ 사수에 나서는 황정음. 그는 이번에도 ‘믿보황의 마법’을 보여줄 수 있을까.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MBC 센터에서는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황정음, 류준열, 이청아, 이수혁과 김경희 PD가 참석했다.

‘운빨로맨스’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미신을 맹신하는 여자 심보늬(황정음 분)와 수식 및 과학의 세계에 사는 공대남자 제수호(류준열 분)의 로맨틱 코미디를 그려내는 드라마다. ‘호랑이 띠’ 남자와 하룻밤을 보내야 하는 심보늬와 이런 심보늬와 자꾸만 부딪히는 ‘호랑이 띠’ 제수호 사이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이현지 기자



황정음은 지난해 ‘킬미힐미’와 ‘그녀는 예뻤다’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은 후 후속작으로 ‘운빨로맨스’를 택했다. 거기에다가 결혼 후 첫 작품이다. 그에게는 꽤나 의미 있는 시기에 선택한 작품이라 더욱 이목이 쏠렸다. 하지만 정작 황정음은 의연했다.

그는 “결혼과 연기는 별개다. 결혼 후 첫 작품이라고 생각하지 않았고, 빨리 복귀하고 싶은 마음 뿐이었다”며 “사실은 멜로를 하고 싶었다. 한창 ‘태양의 후예’에 빠져 있어서 더 연기하고 싶단 생각이 간절했다. 그런 와중에 ‘운빨로맨스’를 만나게 됐다”고 말하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상대 배우 류준열에 대해서도 꽤나 만족하는 분위기였다. 같은 소속사 배우라는 점에서 부담스러울 점도 있겠지만 그는 “전혀 그렇지 않다”고 말했다. 여기에서 황정음의 솔직한 입담을 빛을 발했다. 황정음은 “‘응팔’에 나오던 류준열을 보며 심지어 같은 소속사인줄도 몰랐다. 하지만 ‘연기 잘하는 느낌’이라는 생각을 했고, (류)준열이의 캐스팅 소식을 듣고 좋았다”고 설명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이현지 기자



황정음은 ‘그녀는 예뻤다’에 이어 또 다시 발랄한 로맨틱코미디 주인공을 맡았다. ‘비슷해 보인다’는 시선을 받을 수 있을 것이란 우려를 자아냈다. 그는 이에도 솔직한 답변을 내놨다. “어차피 황정음이 연기하는 거, 다를 수없다”라는 것. 그는 “하지만 상대 배우가 바뀌었고, 내용이 다르다”며 “식상함은 류준열이 해결해 줄 거다”라고 위트있게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어느 캐릭터나 자신의 색깔로 소화하는 황정음은 어느 새 ‘믿보황’(믿고 보는 황정음)이란 별명을 얻었다. 시대극인 ‘자이언트’ ‘끝없는 사랑’과 진한 멜로였던 ‘비밀’ 같은 무거운 캐릭터부터 ‘지붕 뚫고 하이킥’ ‘그녀는 예뻤다’와 같은 한껏 발랄한 캐릭터까지 다양한 스펙트럼도 자랑한다. 무엇보다 작품 보는 안목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얻어 더욱 ‘믿보황’이란 별명에 시청자들은 공감을 했다.

황정음이라는 존재 때문에 시청자들은 ‘운빨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낸 것도 무리는 아니다. 그런 기대감이 때로는 작품에 부담으로 작용하기도 하지만, 이를 ‘시청률’로 승화하는 몫은 오롯이 제작진과 배우들, 그리고 황정음의 것이다. 과연 황정음은 또 한 번 ‘믿보황’의 마법을 부릴 수 있을까. 그 귀추가 주목된다. 25일 오후 10시 첫 방송.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윤박 `영화보러 왔습니다` [MBN포토]
수호 `영화 눈길 보러 왔습니다` [MBN포토]
수호 `영화관이 들썩이는 엄지척!` [MBN포토]
진세연 `설레이는 봄 패션` [MBN포토]
 
문가영 `눈길 파이팅!` [MBN포토]
수호 `발걸음도 멋진 이 남자` [MBN포토]
수호 `지적인 이미지 물씬~` [MBN포토]
진세연 `얼굴에 봄꽃이 활짝~` [MBN포토]
 
김지민 `봄 느낌~` [MBN포토]
엑소 수호 `소문난 사복 패션` [MBN포토]
진세연 `신나는 영화관 나들이~` [MBN포토]
박시은 `깜찍한 패션으로 영화관 나들이` [MBN포토]
 
표예진 `찢어진 가죽 레깅스 패션` [MBN포토]
엑소 수호 `안경도 잘 어울리죠?` [MBN포토]
진세연 `살랑살랑 봄 코트로 멋냈어요` [MBN포토]
박시은 `아빠 박남정 닮았나요?` [MBN포토]
 
수호 `영화 눈길 보러 왔습니다` [MBN포토]
수호 `영화관이 들썩이는 엄지척!` [MBN포토]
진세연 `설레이는 봄 패션` [MBN포토]
장희령 `롱코트로 멋냈어요`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