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프리즘] ‘운빨로맨스’ 류준열 vs ‘딴따라’ 혜리, 드디어 ‘맞대결’

기사입력 2016.05.25 22:37:45


MBC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의 주연 류준열과 SBS 수목드라마 ‘딴따라’의 혜리, ‘응답하라 1988’의 주역들이 드디어 ‘맞대결’을 펼치게 됐다.

25일 오후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에서는 류준열이 천재 CEO 제수호를 맡아 열연을 펼쳤다. 류준열은 배우 황정음과 호흡을 맞추며 드라마를 이끌었다.

‘운빨로맨스’ 첫 회에서는 제수호가 미신을 믿는 심보늬(황정음 분)가 ‘악연’으로 첫 만남을 가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심보늬는 자신의 월급을 떼먹은 사장을 찾으러 나섰다가 제수호에 오물을 뒤집어쓰게 만드는 ‘굴욕’을 안겼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운빨로맨스 방송 캡처



또한 프로그램 제작발표회에 나선 제수호는 직원들의 ‘보복’에 곤란을 겪었고, 이를 해결하려던 심보늬를 ‘범인’으로 오해하는 모습까지 그려졌다.

같은 시각, ‘딴따라’에서는 혜리가 아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린(혜리 분)은 동생 하늘(강민혁 분)이 악플에 시달리다 결국 자살 시도를 했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을 받았다. 이를 본 신석호(지성 분)는 그린을 위로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딴따라 방송 캡처



신석호는 그린에 “하늘이 곁엔 그린이가 있고, 그린이 뒤엔 내가 있으니까. 이젠 혼자가 아니니까 이렇게 떨지 마라”고 말하며 그린을 위로해 진해지는 로맨스를 선보였다.

특히 류준열과 혜리는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주연으로 활약하며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은 SBS와 MBC에서 동시간대 경쟁을 하게 돼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모모랜드 `원더걸스보다 소 핫~` [MBN포토]
나인뮤지스 경리 `각선미 여신` [MBN포토]
NCT127 `파워풀한 무대` [MBN포토]
하니 `이래서 하니 하니~` [MBN포토]
 
김영철 `모모랜드 사랑해~` [MBN포토]
나인뮤지스 `저희 벌서는거 아니에요` [MBN포토]
NCT127 `개성만점 무대` [MBN포토]
하니 `살아있는 골반댄스` [MBN포토]
 
김영철 `오늘은 나도 아이돌` [MBN포토]
블락비 피오 `예~압` [MBN포토]
EXID `S라인을 뽐내며` [MBN포토]
EXID 정화-하니 `섹시한 핫팬츠 패션` [MBN포토]
 
김영철-모모랜드 `야수와 요정들` [MBN포토]
블락비 바스타즈 `중독성 강한 무대` [MBN포토]
EXID `핫한 무대` [MBN포토]
스누퍼 `활대처럼 휜 허리` [MBN포토]
 
나인뮤지스 경리 `각선미 여신` [MBN포토]
NCT127 `파워풀한 무대` [MBN포토]
하니 `이래서 하니 하니~` [MBN포토]
스누퍼 `힘차게 날아올라`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