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운빨로맨스’ 첫방①] 소재는 ‘신선’·반응은 ‘선전’·과제는 ‘전작의 그늘’

기사입력 2016.05.26 09:15:09 | 최종수정 2016.05.26 10:00:18


[MBN스타 유지혜 기자]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가 신선한 소재와 ‘황금 라인업’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운빨로맨스’ 1회에서는 미신을 맹신하는 여자 심보늬(황정음 분)와 천재 CEO이자 운 따위는 믿지 않는 냉철남 제수호(류준열 분)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심보늬와 제수호는 첫 만남부터 ‘악연’이었다. 심보늬는 자신의 월급을 떼먹은 사장을 찾느라 카지노에서 화장실 청소를 하던 중 제수호에 구정물을 뿌리는 실수를 저질렀고, 또 다시 만난 자리에서는 대한민국 최고 천재에게 “관상을 보니 그쪽은 머리보단 몸을 써야 한다”고 말해 제수호를 황당하게 했다. 두 사람은 그저 서로에게 “청소”와 “카지노”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운빨로맨스 방송 캡처



이 ‘악연’은 중요한 순간 계속됐다. 심보늬는 하나뿐인 친구 이달님(이초희 분)의 부탁으로 제수호에 불만을 품고 신작 게임 제작발표회를 망치려는 사람들이 컴퓨터에 심어놓은 바이러스를 해결했다. 하지만 그건 잠시 뿐이었다. 제수호가 무대 위에 오른 후 컴퓨터는 다시 제멋대로가 됐고, 결국 제작발표회는 실패로 돌아갔다.

제수호는 컴퓨터 조종실로 황급히 향했고, 거기에서 토끼 탈을 쓰고 컴퓨터를 만지고 있는 심보늬를 발견하고 그를 범인으로 오해했다. 심보늬는 그에게서 도망치고자 중요부위를 냅다 차는 ‘실수’를 또 저질렀다. 아무래도 ‘악연’은 ‘악연’이었다.

그런 심보늬에게는 무엇보다 급한 건 ‘돈’이었다. 이달님의 부탁을 들어준 것도 “알바비 따따블”란 말 때문이었다. 그는 식물인간이 된 동생이 있었고, 동생의 병원비를 만들기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녔다. 심보늬는 “나 같이 재수없는 아이 때문에 그렇게 된 것”이라며 죄책감에 시달렸다.

과거 심보늬는 부모님을 여의고 함께 살던 동생마저 식물인간이 되자 좌절했고, 병원에서 우연히 만난 점쟁이 구신(김종구 분)으로부터 “피붙이는 다 떨어져 나갈 운명이다. 부모는 진작 돌아가시지 않았냐. 또 초상 치르게 생겼다”는 말을 들었다. 그 길로 구신의 점집으로 가 점을 보고 그가 하라는 대로 한 후 동생이 차도가 생기는 걸 보며 그는 구신의 말을 ‘절대 맹신’하게 됐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운빨로맨스 방송 캡처



하지만 이제 구신의 말도 소용이 없는 순간이 왔다. 동생은 발작이 왔고, 담당 의사는 “이제 발작이 또 오면 장담하지 못한다. 임종은 집에서 하는 게 좋을 것 같다”며 퇴원을 권장하기도 했다. 벼랑 끝 순간에 심보늬는 구신에게 달려가 “도사님밖에 없는 거 알지 않냐”고 방법 강구를 애원했고, 구신의 “호랑이띠 남자와 하룻밤을 보내라”는 주문을 듣고 호랑이띠 남자를 찾아나서게 됐다.

이렇게 해서 ‘호랑이띠’ 제수호와 ‘호랑이를 잡아야 하는’ 심보늬의 요절복통 로맨스는 시작됐다. 아직까지는 두 사람의 사연이 본격적으로 얽히진 않았지만, 게임회사를 운영하는 천재 CEO와 ‘미신’을 맹신하는 여자의 로맨스라는 독특한 소재에서는 신선함을 자아냈다. 이런 소재 덕분에 시청자들도 다소 뻔한 ‘로코물’의 전개라도 신선하게 볼 수 있었다는 평들을 했다.

관건은 주인공을 맡은 황정음, 류준열의 ‘전작의 그늘’이다. 황정음의 전작은 ‘그녀는 예뻤다’, 류준열은 ‘응답하라 1988’이다. 공교롭게도 ‘운빨로맨스’ 속 두 사람의 캐리터는 각자 전작의 캐릭터와 연장선상에 있다. 특히 인물 소개를 해야 하는 첫 회에서는 ‘기시감’이 적지 않았다.

이를 얼마나 빨리 걷어내느냐가 ‘운빨로맨스’의 시급한 과제가 됐다. ‘운빨로맨스’ 측은 전개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2회부터는 각 캐릭터들이 서로 얽혀가는 과정이 그려지기 때문에 더욱 흥미진진할 것이라고 예고하고 있다. 과연 ‘운빨로맨스’는 지금의 화제성을 유지해 ‘히트작’으로 남을 수 있을지 눈길이 모아진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다이아 주은, `매력적인 눈빛과 손하트` [MBN포토]
다이아 제니, `상큼 그 자체` [MBN포토]
KMS 스타그램코인 첫 기술 세미나 열어 [MBN포토]
베이비부 다빈, `해맑은 출근길` [MBN포토]
 
다이아, `보면 볼수록 예뻐` [MBN포토]
정채연, `여신의 꽃미소 손인사` [MBN포토]
KMS 김민수 대표, "스타그램코인, `행사의 신`과 연..
그레이시 예나, `신나는 더 유닛 출근길` [MBN포토]
 
다이아 은진, `하트포즈도 섹시해` [MBN포토]
기희현, `완벽한 S라인 뽐내며` [MBN포토]
엑소 수호가 수호인형들고 하트 [MK포토]
`더 유닛` 이주현, `수줍은 소녀` [MBN포토]
 
다이아 은채, `소녀에서 숙녀로` [MBN포토]
김성오 프로, `스타그램코인` 스포츠 분야와 접목할..
`더 유닛` 앤씨아, `깜찍한 미소로 출근~` [MBN포토..
미스에스 강민희, `헤어롤 출근길` [MBN포토]
 
다이아 제니, `상큼 그 자체` [MBN포토]
KMS 스타그램코인 첫 기술 세미나 열어 [MBN포토]
베이비부 다빈, `해맑은 출근길` [MBN포토]
`더 유닛` 한서인, `청순함 그 자체`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