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 신작 ‘덩케르크’ 크랭크인

기사입력 2016.05.26 09:38:15


[MBN스타 손진아 기자]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신작 ‘덩케르크’(가제)가 지난 23일 프랑스 덩케르크 시에서 크랭크인했다.

‘덩케르크’는 2차 세계대전 당시 프랑스 북부 덩케르크 철수 작전을 그린 작품으로 ‘인터스텔라’ ‘인셉션’ ‘다크 나이트’ 시리즈의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다. 덩케르크 철수 작전은 1940년 5월26일부터 6월4일까지 8일간 프랑스 덩케르크 해안에서 33만 여 명의 영국군과 연합군이 800척의 군함을 끌고 독일 기갑부대의 포위를 뚫고 영국으로 철수하는데 성공한 작전이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크랭크인은 수십 만 명의 영국군과 연합군이 적군에게 둘러싸여 바다를 등지고 해변가에서 꼼짝 못하게 되는 상황의 장면을 첫 촬영으로 서막을 열었다. 프랑스, 네덜란드, 영국, 로스앤젤레스에서 IMAX 카메라와 65mm 필름 카메라를 사용해 촬영이 진행될 예정이다.

배우 톰 하디와 마크 라이런스, 케네스 브래너, 킬리언 머피와 피온 화이트헤드가 주요 배역을 맡았다. 또한 아뉴린 바나드, 해리 스타일스, 제임스 다시, 잭 로던, 베리 키오간, 톰 글린카니 등의 배우들이 출연한다.

‘인터스텔라’ ‘인셉션’ ‘다크 나이트’ 시리즈를 기획한 엠마 토머스와 ‘레버넌트’ ‘인터스텔라’ ‘잭 리처’의 기획자인 제이크 마이어스가 제작 총괄을 맡는다. ‘인터스텔라’ ‘007 스펙터’ ‘파이터’의 호이트 반 호이테마가 촬영을 맡고, ‘인터스텔라’ ‘다크 나이트’ 시리즈의 나단 크로리 미술, ‘다크 나이트’ 시리즈, ‘엘리시움’의 리 스미스 편집, ‘인셉션’ ‘브로드웨이를 쏴라’ 제프리 커랜드 의상,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앤드류 잭슨 시각효과, 또한 영화음악의 거장 한스 짐머가 음악으로 참여해 놀란 사단을 구축했다.

‘덩케르크’(가제)는 2017년 7월 21일 전 세계 동시 개봉할 예정이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설리 `봄을 알리는 꽃미소` [MBN화보]
김혜수 `시크한 매력` [MBN포토]
김혜수 `언제 어디서나 당당하게~` [MBN포토]
설리 `눈빛 유혹` [MBN포토]
 
이호정 `시스루 핫팬츠에 드러난 어마어마한 다리길..
김혜수 `숏컷이 잘 어울려` [MBN포토]
김하늘 `방부제 미모` [MBN포토]
설리 `화사한 미소` [MBN포토]
 
이호정 `아찔한 시스루 패션` [MBN포토]
김혜수 `자신감 넘치는 걸크러쉬` [MBN포토]
김하늘 `우아한 미모` [MBN포토]
설리 `러블리 눈웃음` [MBN포토]
 
김진경 `눈부신 화이트 패션` [MBN포토]
김혜수 `사랑 넘치는 스마일~` [MBN포토]
김하늘 `럭셔리한 패션` [MBN포토]
설리 `봄을 알리는 시스루 패션` [MBN포토]
 
김혜수 `시크한 매력` [MBN포토]
김혜수 `언제 어디서나 당당하게~` [MBN포토]
설리 `눈빛 유혹` [MBN포토]
설리 `옆모습도 진리`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