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프리즘] ‘나의 소녀시대’ 왕대륙, 주걸륜-가진동 잇는 스타 될까?

기사입력 2016.05.26 10:51:05


가진동, 주걸륜에 이어 이번에는 왕대륙이다.

대만 배우 왕대륙의 국내 인기가 뜨겁다. 영화 ‘나의 소녀시대’를 통해 국내 팬들을 만나고 있는 왕대륙.

그는 오는 6월 내한이 확정될 만큼 한국 팬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그런데 대만 배우의 이같은 흥행이 낯선 그림은 아니다. ‘첫사랑 코드’를 담아낸 작품들로 국내 관객들의 취향을 저격해왔던 대만.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소녀’ 가진동, ‘말할 수 없는 비밀’ 주걸륜은 이같은 작품을 통해 팬들에 얼굴을 알린 대표적인 스타다.

왕대륙은 이들보다 ‘핫’할 전망이다. 일단 관객수부터 ‘말할 수 없는 비밀’의 10만을 훌쩍 뛰어넘으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여기에 박신혜를 이상형으로 꼽을 만큼 한국에 우호적이라는 점은 그의 이미지를 더욱 긍정적으로 만들 수 있다.

‘나의 소녀시대’로 한국에서 날개를 단 왕대륙. 그가 계속해서 승승장구 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