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핫★] 운빨로맨스 황정음, 그는 어떻게 믿고 보는 배우가 됐나

기사입력 2016.05.26 14:52:04


‘운빨로맨스’ 황정음이 화제인 가운데 그의 필모그라피 역시 눈길을 끈다.

황정음은 25일 방송된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에서 심보늬 역을 맡아 완벽한 연기를 선보였다.

어느덧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황정음. 그 가운데 황정음의 과거 이력들 역시 눈길을 끌고 있다.

황정음이 연예계 활동을 시작하게 된 것은 배우가 아닌 가수로서였다. 그룹 슈가 멤버로 2002년 연예계에 데뷔한 황정음. 그러나 슈가의 스포트라이트는 늘 같은 팀 멤버 아유미에게 있었고, 이후 슈가를 떠난 황정음은 한동안 방송에서 만나기 어려운 상태가 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황정음이 재기를 알린 것은 MBC ‘우리 결혼했어요’를 통해서였다. ‘우.결’에서 인지도를 쌓은 황정음은 ‘지붕뚫고 하이킥’에 출연하며 활동을 이어갔다.

그러나 황정음의 배우 활동이 시작부터 순조롭지는 않았다. 황정음은 ‘지붕 뚫고 하이킥’에 출연할 당시, 오버스러운 캐릭터로 인해 연기력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그러나 황정음은 포기하지 않고 달렸고, ‘자이언트’ ‘골든타임’ ‘비밀’ 등을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거듭나게 됐다.

특히 지난해 방송한 ‘킬미, 힐미’와 ‘그녀는 예뻤다’는 황정음의 배우로서의 입지를 제대로 다지게 해주는 계기가 됐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송승헌 ‘이리 봐도 저리 봐도 멋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