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대작논란’ 조영남 소속사 대표, 2차 소환…대작 관여 여부 조사

기사입력 2016.05.26 16:52:08


가수 조영남이 대작 사건과 관련해 수사 중에 있는 가운데, 검찰이 소속사 대표 장모 씨를 2차 소환해 조사에 임하고 있다.

춘천지검 속초지청에 따르면 지난 23일 피의자 신분으로 조영남의 소속사 미보고엔터테인먼트 대표이자 매니저인 장 씨를 이날 오전 10시부터 사기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장 씨의 소환 조사는 지난 23일에 이어 두 번째다.

검찰은 장씨가 그림 대작과 판매에 어느 정도 관여했는지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 중이다. 장 씨는 조영남 씨의 그림 대작을 의뢰하는 과정에서 대작 화가인 송모 씨(60)와 모바일 메신저 애플리케이션 등으로 자주 연락을 취했으며, 구체적인 그림 크기와 작품 개수 등을 지정해준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편 검찰은 조영남 씨가 강원 속초시에 거주하는 무명 화가 송 씨가 그린 그림을 자신의 작품인 것처럼 유통시킨 것으로 보고 사기 혐의를 적용해 수사 중이다.

온라인 이슈팀@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손현주 `남자의 카리스마` [MBN포토]
지승현 `시선 사로잡는 화이트` [MBN포토]
라미란 `여배우의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장혁 `잘생긴 사람` [MBN포토]
 
장혁 `깔끔한 수트` [MBN포토]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 `보통사람` [MBN포토]
지승현 `보통사람 웃음` [MBN포토]
손현주 `중후한 매력` [MBN포토]
 
김상호 `영화 자신 있습니다` [MBN포토]
김봉한 감독 `보통사람 기대하세요` [MBN포토]
라미란 `귀여운 눈웃음` [MBN포토]
장혁 `촉촉한 눈빛` [MBN포토]
 
라미란 `푸근한 인상` [MBN포토]
손현주-장혁 `명품 연기 믿고 보세요` [MBN포토]
장혁-손현주 `믿고보는 두 배우` [MBN포토]
김상호 `구수한 매력` [MBN포토]
 
지승현 `시선 사로잡는 화이트` [MBN포토]
라미란 `여배우의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장혁 `잘생긴 사람` [MBN포토]
손현주-장혁 `보통사람의 카리스마`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