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전현무, ‘굿모닝FM’ 막방에서 어머니 문자에 눈물 펑펑

기사입력 2016.05.27 08:57:14


[MBN스타 남우정 기자] 방송인 전현무가 ‘굿모닝 FM' 마지막 방송에서 결국 눈물을 보였다.

27일 방송된 MBC FM ‘굿모닝 FM전현무입니다’는 DJ 자리를 내려 놓게 된 전현무의 마지막 방송으로 진행됐다.

이날 전현무는 문자 사연을 소개하던 중 돌연 말을 잇지 못해 의아함을 자아냈다. 전현무는 “어머니가 문자를 보내셨다. ‘정말 많이 섭섭하네. 무심한 아들을 유일하게 만나는 시간이었는데’라고 하셨다”라며 눈물을 쏟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어 “KBS 나와서 인정받으려고 열심히 일했다. 그게 전부인 줄 알았는데 내가 잘못 산 것 같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한편 전현무에 이어서 노홍철이 ‘굿모닝 FM’ DJ로 발탁됐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