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TView] ‘우리 결혼했어요’ 유도장 위 조타, ‘김진경 마음’ 사로잡았다

기사입력 2016.05.28 18:22:16


[MBN스타 유지훈 기자] 매드타운 조타와 모델 김진경이 두 번째 데이트에 임했다. 첫 만남에서 부끄러워하는 모습만 보여줬던 조타는 180도 다른 매력으로 김진경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조타와 김진경이 유도장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과정이 그려졌다.

이날 김진경은 조타의 초대에 그의 도장으로 찾아갔다. 조타는 처음 만났을 때보다 돈독해지고 싶어서다. 그리고 첫 만남에서는 내가 리드하지 못했기 때문에, 내가 잘할 수 있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고 이유를 밝혔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우리 결혼했어요 캡처

김진경이 도착하자 조타는 흰 도복을 건네줬다. 그는 김진경이 옷을 갈아입고 오자 그의 뒤로 돌아가 흰 띠를 둘러메어줬다. 이를 지켜보던 여성 패널들은 “우리도 유도 배워야 겠다”며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유도장에서의 조타는 이전과는 180도 달랐다. 그는 성난 근육과 더불어 뛰어난 운동신경을 발휘, 남성적인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조타는 김진경에게 매치기 기술을 걸어보라며 자신의 앞섬을 풀어헤쳤다. 이를 지켜보던 여성 패널들은 환호 했고 양세찬은 “유도인데 왜 자꾸 몸을 보라고 유도하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우리 결혼했어요 캡처

조타와 김진경은 서로 유도 기술을 걸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김진경은 부끄러워하면서도 조타의 리드에 압도돼 자연스러운 데이트를 이어나갈 수 있었다. “오빠 옷도 너무 열려있고 아직은 훅 들어오는 스킨십에 ‘어떻게 하지’ 하고 반응하게 됐다”고 당시의 설레는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유지훈 기자 ji-hoon@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동욱 `저승사자는 역시 올블랙 패션` [MBN화보]
박서준 `팬 이름 부르며 머리 쓰담` [MBN포토]
레드벨벳 `어떻게 찍어도 굴욕없는 비율` [MBN포토]
크나큰 `여성들이 반하는 스타일` [MBN포토]
 
박서준-강하늘 `청년경찰 기대하세요` [MBN포토]
강하늘 `군입대 앞두고 떨리는 경례` [MBN포토]
카드 `뮤직뱅크 출격` [MBN포토]
박재정 `출근 합니다` [MBN포토]
 
강하늘 `박서준 품에 안겨~` [MBN포토]
박서준 `팬들에게 하트 선물` [MBN포토]
앤씨아 `애교 입술` [MBN포토]
성소-보나 `취향저격 하트` [MBN포토]
 
박서준 `나 승부욕 있어` [MBN포토]
레드벨벳 슬기 `앞머리가 신경 쓰여` [MBN포토]
박보람 `살 빼고 미모 업그레이드` [MBN화보]
우주소녀 연정 `나 오늘 상큼~` [MBN포토]
 
박서준 `팬 이름 부르며 머리 쓰담` [MBN포토]
레드벨벳 `어떻게 찍어도 굴욕없는 비율` [MBN포토]
크나큰 `여성들이 반하는 스타일` [MBN포토]
성소 `사랑스러운 아침`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