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명장면] ‘디어 마이 프렌즈’ 신구, 무뚝뚝한 그대의 이름은 ‘아버지’

기사입력 2016.05.28 21:46:29


[MBN스타 금빛나 기자] ‘디어 마이 프렌즈’ 신구의 이름은 아버지였다.

28일 방송되는 tvN 금토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에서 가슴으로 키운 딸 순영(염혜란 분)을 향한 석균(신구 분)의 애틋한 부성애가 그려졌다.

순영의 가정폭력 사실을 알게 된 석균은 그 길로 순영의 남편에게 달려가 폭행을 가했고, 그의 차를 박살냈다. 순영의 남편은 그런 석균을 경찰에 신고했고, 순영은 그런 아버지를 위해 조용한 이혼과 위자료를 받기 위해 준비했던 진단서를 사용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후 이들의 미래가 완(고현정 분)의 내레이션을 통해 공개됐다. 완은 취한 석균을 통해 들었다면서 과거 석균이 순영에게 성추행을 했던 남자에게 응징을 했던 사실이 알려졌다. 그 남자는 석균이 다니는 직장 사장의 아들이었지만, 순영을 위해 석균은 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을 했었던 것이다.

그 말을 들은 완은 진실을 말하지 않았느냐고 석균에게 질문을 했고, 이에 석균은 자신은 그 시대 남자들이 다 그랬듯이 자식에게 미안하다고 말을 하는 법을 배우지 못했고, 자신의 가난이 더 미웠다고 고백했다.

이에 대해 완은 ‘바보 같은 아저씨, 아저씨가 돌아가시고 나서 순영언니에게 이 사실을 전했다. 뜨거운 화해가 가능하다는 걸 나는 그때 알았다’고 말을 하면서 안방극장에 뭉클한 감동을 안겼다.

순영을 위한 석균의 복수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석균은 변호사 지인에게 전화를 걸어 “죽일 놈이 있다”고 말하며 순영을 위한 소송을 진행할 것임을 암시했다.

금빛나 기자 shinebitna917@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마우모나 느다예 ‘품격 있는 손인사’ [MBN포토]
모니카 벨루치 ‘우아한 미소’ [MBN포토]
벨라 하디드 ‘강렬 레드 드레스’ [MBN포토]
공리, 18살 연상 남편 장 미셀 자르와 ‘플래시 세..
 
프리앙카 초프라♥닉 조나스 ‘선남선녀 비주얼’ ..
계륜미 ‘두 신사와 칸 레드카펫 왔어요~’ [MBN포..
안야 루빅 ‘칸 레드카펫 파격 패션’ [MBN포토]
안토니오 반데라스 ‘60년생의 중후한 매력’ [MBN..
 
닉 조나스♥프리앙카 초프라, 칸에서도 애정 듬뿍 ..
쿠엔틴 타란티노 ‘21살 연하 아내 다니엘라 픽과 ..
공리 ‘남편이랑 칸 영화제 왔어요~’ [MBN포토]
장 미셀 자르, 아내 공리 손 잡고 ‘칸 레드카펫 입..
 
모니카 벨루치 ‘독보적 미모 클래스’ [MBN포토]
쿠엔틴 타란티노 ‘칸 레드카펫서 주먹 세리머니’..
스테파니 기징거 ‘칸 레드카펫을 런웨이로’ [MBN..
안토니오 반데라스·페넬로페 크루즈 ‘손 꼭 맞잡..
 
모니카 벨루치 ‘우아한 미소’ [MBN포토]
벨라 하디드 ‘강렬 레드 드레스’ [MBN포토]
공리, 18살 연상 남편 장 미셀 자르와 ‘플래시 세..
스테파니 기징거 ‘칸 레드카펫 밟은 여신’ [MBN포..